Name 방정환 小波 方定煥
Edit 2018-11-09 오전 7:29:40
PIG C+
Home http://www.korsofa.org/
SNS1 http://ko.wikipedia.org/wiki/방정환
SNS2 http://bit.ly/1HqKN2q
SNS3 http://en.wikipedia.org/wiki/Bang_Jeong-hwan
 related < HOME > < EDIT> Click: 12657
      
Register your Global social NAME
방정환-아동문학가,方定煥,Bang Jeong-Hwan,Korea
방정환-어린이날(5월 5일)창시자,小波 方定煥,Korea
아동문학가, 어린이날의 창시자


[출생-사망] 1899년 11월 9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당주동)~
1931년 7월 23일 (만 31세)

[사인] 과로로 인한 고혈압

[국적] 대한민국
[별칭] 호 소파(小波)



[성별] 남성
[별자리] 전갈자리 띠 돼지띠
[배우자] 손용화(손병희의 3녀)
[자녀] 방운용(장남), 방하용(차남)
[부모] 방경주

[좌우명] 어린이는 미래의 희망
[종교] 천도교

[학력사항]
1920 ~ 도요대학교 아동예술과
~ 1914 선린상업고등학교 중퇴

[경력사항]
1931 월간 혜성
1928.10 세계아동미술전람회
1925 소년운동협회
1923 색동회
1923.03 잡지 어린이
잡지 신청년, 신여자 편집장
청년구락부
조선총독부 토지조사국

[수상내역]
1980 건국훈장
1978 금관문화훈장


======================================

방정환(方定煥, 1899년 11월 9일 ~ 1931년 7월 23일)은
한국의 독립운동가, 아동문화운동가, 어린이 교육인,
사회운동가이다.
호는 소파(小波)로 일본 유학시절 그에게 영향을 끼친 일본의
아동 문학가인 이와야 사자나미(岩谷小波)의 이름과 같다.
이외에도 잔물, 몽견초, 몽견인, 삼산인, 북극성, 쌍S,
서삼득, 목성, 은파리, CWP, 길동무, 운정, 김파영, 파영,
ㅈㅎ생라는 이름을 필명으로 사용하였는데,
이는 일본의 언론검열을 피하기 위한 것이었다.

보성전문을 거쳐 일본 도요대학 철학과에서 아동문학과
아동심리학을 공부했다. 최초로 본격적인 아동문학
연구단체인 ‘색동회’를 조직하고 순수아동잡지
《어린이》를 창간했다.
계속해서 《신청년(新靑年)》·《신여성(新女性)》·
《학생(學生)》 등의 잡지를 편집·발간했으며,
동화대회·소년문제 강연회·아동예술 강습회·소년 지도자 대회
등을 주재하며 계몽운동과 아동문학운동에 앞장섰다.

‘어린이’란 말을 처음 쓰기 시작했던 그가 아동문학
활동을 한 기간은 약 10년간으로서
〈형제별〉·〈가을밤〉·〈귀뚜라미〉 등 많은 작품을
발표했으나, 창작보다는 번안작품이 더 많다.

그의 사후, 《소파전집》·《방정환 아동문학 독본》·
《동생을 찾으러》·《소파아동문학전집》 등이 발간되었다.
한편 ‘새싹회’에서는 그를 기념하여 1957년 소파상을 제정하였다.

[성장기]
방정환은 1899년 서울 종로구 당주동에서 어물전과 미곡상을
경영하던 방경수의 장남으로 출생하였으며, 할아버지에게
한문을 배웠다. 어려서 어머니와 누나를 잃고 새어머니가
들어왔으나 정을 못 붙이고, 그 대신 그림그리기와 글짓기에
재미를 얻었다.

7살때인 1905년 삼촌을 따라갔다가 우연히 만난 김중환 교장의
설득으로 보성소학교 유치반에 입학하였다.
보성소학교에서는 입학하는 학생은 댕기를 자르고,
머리를 깎아야 하였는데, 이를 본 할아버지는 전통을 단절해야
할 구습으로 보는 진보 지식인들의 급진성에 대한 거부감으로
매우 화를 내었다. 하지만 공부를 하고 싶어하는 손주의 뜻을
존중하여 학교에 다니는 것을 묵인하였다고 한다.


1908년에는 '소년입지회'를 조직하여 동화구연, 토론회,
연설회 등의 활동을 하였다. 방정환의 집안은 아버지의
사업실패로 방정환의 집은 마음씨 좋은 고모에게서 식량을
꾸러 갈 정도로 가난하였다. 그래서 방정환은 1913년
서울미동초등학교를 졸업하고 아들이 상업을 전문적으로 배워서
가업을 이을 것을 바란 아버지의 뜻에 따라 선린상업고등학교에
입학하였다.
1913년 이광수가 펴내던 잡지 《청춘》에 보낸 글이 게재되었다.
어머니의 병환으로 2년 만에 선린상업고등학교를 중퇴하였다.
당시 담임교사와 부친은 아들이 공부를 계속하기 바랐으나,
집안이 어려웠기 때문에 스스로 학교를 그만두었다.

[천도교와의 만남]
1916년 생활비 조달을 위해 조선총독부 토지조사국에서 취직하여
서류필사 업무를 하였는데, 조선총독부 토지조사국은
토지조사사업 즉, 조선인의 토지수탈작업을 담당하여 지탄을
받는 기관이었기 때문에 곧 사직하고 천도교 청년회, 개벽사,
천도교 소년회 등의 천도교 기관들과 관계를 맺었다.
그가 천도교 기관에서 일한 이유는 부친이 성실한 천도교
신자였고, 방정환 자신도 모든 사람은 평등하다는
천도교의 인내천 사상에 공감하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1918년에는 천도교 3대 교주였던 의암 손병희의 셋째 딸인
손용화 여사와 중매결혼하였다.
결혼하던 해에 청년문학단체인 청년구락부
(여기서 구락부는 Club의 음역이다.)를 조직하여
5년간 활동하면서 어린이 운동에 열성을 보였으며,
당시 손병희선생이 지도하던 보성전문학교에 입학하였다.

[독립신문 발행]
1919년 3월 1일 기미독립운동이 일어나자 직접
등사판으로 찍은 독립신문을 발행하여 중학생들의 도움으로
돌리다 일본경찰에 체포되었으나, 일경이 들이닥치기 전에
등사기를 우물에 버렸기 때문에, 일주일 만에 증거불충분으로
풀려나왔다.하지만 같이 독립신문 발행에 동참한 청년구락부
동료들은 일경의 고문으로 옥사하였으며 방정환도 고문을 당했다.


[일본유학]
1919년 말, 일본 도쿄의 도요〔東洋〕대학 철학과에
입학하여 아동 문학과 아동 심리학을 공부했다.
계몽사에서 출판한 《방정환》전기에 따르면, 당시 일본경찰은
독립운동경력이 있는 유학생 방정환을 형사를 보내 감시하였다.
1920년~1923년 사이 유학 기간에 천도교 잡지인 《개벽》에
계급 투쟁을 주장하는 사회주의 성격의 우화들을 연재하였다.
1920년 《개벽》3호에 번역 동시 '어린이 노래: 불 켜는 이'를
발표하였는데 이 글에서 '어린이'라는 말을 처음 사용하였으며,
사회주의자가 쓴 글을 소개하기도 하였다.
1921년에는 일본 유학 기간동안 외국동화를 번역한
《사랑의 선물》을 출판하였다.
《사랑의 선물》은 방정환 선생이 살아있을때 만든 유일한
단행본이며, 다음과 같은 번안 동화 10편이 실렸다.

방정환이 《사랑의 선물》을 만든 이유는 당시
조선의 어린이들이 누릴만한 문화가 없었기 때문이었다.
일본에서는 메이지 유신의 영향으로 어린이 문학이 발전하여
어린이책들이 서점에 깔렸는데, 조선의 어린이들은
그러한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었던 것이다.

[어린이 운동]
어린이 잡지 창간1921년 서울에서 "천도교 소년회"를 만들었다.
한편 방정환은 전국 순회강연을 통해 뛰어난 이야기꾼으로
활약했는데, 강연내용은 어린이들을 위해 그들의 인격을
존중하자는 것이었다.

1923년에는 한국 최초의 순수아동잡지인 월간
《어린이》(1923년 창간-1934년 7월 통권 122호를
마지막으로 발간중지)를 창간하였다.
하지만 이상과 현실은 다른 법.
처음에는 엽서에 이름과 주소를 적어서 보내주면
돈을 받지 않고 보내준다고 선전해도 불과 8명이 신청할 만큼
큰 인기를 끌지 못했다.
이는 일제의 식민지 수탈로 대다수의 민중들이
먹고 살기조차 힘들었던,
그래서 민중들에게는 독서가 사치로 여겨지던
조선의 현실 때문이었다.
하지만 방정환은 자신의 특기인 재미있는 구연동화로
현실의 장벽을 극복하였다.
어린이들에게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주면서,
잡지를 선전하였던 것이다.
《어린이》는 이원수, 마해송 선생 같은 아동 문학가들이
이름을 알리는 기회가 되어, 한국 아동문학계의
발전에 공헌하였다.

[색동회]
5월 1일에는 일본 도쿄에서 어린이 문제를 연구하는
단체인 색동회를 창설하였는데, 색동회라는 이름은 후에
동요작가로 활약하게 되는 윤극영 선생이 예쁜 색동저고리를
떠올리며 제안한 이름이다. 1927년 어린이 단체를 통합한
'조선소년연합회' 위원장 역임하며 〈아기별 삼 형제〉등의
동요·동화·추리소설인《칠칠단의 비밀》등의
소년 소설·동극 창작과 외국 동화 번역에 힘썼으며,
세계어린이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전시회를 열기도 하였다.
당시 그가 기획한 전시회는 지방에서 수학여행을 올 만큼
큰 인기를 끌었다고 한다.

[사망]
방정환1931년 7월 23일 동화집필, 구연동화, 어린이대상
출판활동 등으로 인한 과로와 비만으로 건강이 나빠진
방정환은 구연동화 활동 중에 쓰러져 경성제국대학병원
(현 서울대학병원)으로 옮겼으나,
고혈압으로 32세의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병원에 입원해서도 간호사들에게 동화를 들려줄 만큼
성격이 밝았던 그는 '문간에 검은말이 끄는 검은 마차가 날 데
리러왔으니 떠나야겠소. 어린이를 두고 떠나니 잘 부탁하시오'라는
유언을 남겼다고 한다.

[사후]
1957년 방정환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소파상'이 제정되었다.
1978년 금관문화훈장,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
(1980년 건국포장)이 추서되었다.

1971년에는 색동회가 주관하고 전국 어린이들의 성금을
기금으로 하여 2년 간 제작한 동상이 남산 어린이회관 옆에
세워졌다.
한국.net
1983년 어린이날 망우리 묘소에
「소파방정환 선생의 비(碑)」가 세워졌으며, 1987년에는 독립기념관에 그가
쓴 "어른들에게 드리는 글"을 새긴 어록비가 건립되었다.

한국.net

[방정환이 쓴 작품]
만년 샤쓰
형제별(동화)
귀뚜라미(동요)
어린이 찬미(수필)
=================================
Bang Jeong-Hwan

[Born] November 9, 1899
[Died] July 23, 1931 (aged 31)

[Pen name]
Janmul, Geumpari, Ssang S, Mulmangcho,
Mokseong, Bukgeukseong, Mongjungin,
Monggyeoncho, Sopa

[Nationality] South Korean
[Ethnicity] Korean
[Citizenship] South Korean
-----------------------------------
Bang Jeong-Hwan,
(November 9, 1899 – July 23, 1931),
was a pioneer of Korean juvenile
literature and a children's rights
activist, who led the establishment of
Children's Day in Korea.

[Life]
Bang Jeong-hwan was born November 9,
1899, in Seoul, Korea. Bang graduated
from Posung School and studied Child
Psychology and Children's Literature at
Toyo College in Japan. Bang died from
kidney failure on July 23, 1931.

[Work]
The Literature Translation Institute of
Korea sums Bang's career up:
Bang Jeonghwan was the father of
children’s literature in Korea. He
started the children’s literary
magazine Eorini, which remained in
print from 1923 to 1934, and helped
establish children’s literature
stories, songs and plays for children
as a distinct genre. Original stories,
adaptations and translations Bang
contributed to the magazine reveal his
intimate awareness of the ways in which
economic difficulties of life can
affect children and corrupt their
innocence; rich with lessons, these
works reinforce the view that the good
will ultimately triumph over evil and
seek to restore the purity of
childhood. In addition to such literary
endeavors, Bang Jeonghwan continually
sought ways to improve children’s life
both culturally and materially.

He organized theater festivals and
public readings as part of the larger
cultural movement for children and was
instrumental in instituting Children's
Day in Korea, first observed on May 1,
1922. He also started a number of
organizations for children, including
Cheondogyo Children's Association
(Cheondogyo sonyeonhoe) and The Rainbow
Society (Saekdonghoe). Along with Kim
Gijeon and Lee Jeongho, Bang Jeonghwan
is considered an early champion of
children's rights in Korea.
==================================
Children's Day 어린이날 (May 5):

The day on which to esteem the
personalities of children and plan for
their happiness.
In Korea, Children's Day started on
May 1, 1922, when 8 persons including
Bang Jeong-hwan (방정환) declared the
Day and held an anniversary.
In 1946, the Day changed to May 5, and
became a public holiday in 1975.

(from naver.com, wikipedia.org)


Children, influence(+)~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C+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