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G 사힌&튀레지Sahin&Tureci
Edit 2020-12-21 오후 8:22:07
PIG if you want
Home https://bit.ly/3p8QQRM
SNS1 https://bit.ly/3mBuuXv
SNS2 https://bit.ly/38opCzW
SNS3 https://on.ft.com/3h3PHZ3
 related < HOME > < EDIT>
Rname
      
사힌&튀레지-Sahin&Tureci, 코로나백신, Germany
한국.net

우구르 사힌 Ugur Şahin

[출생] 1965년 9월 29일, 터키
Iskenderun, Hatay, Turkey
[Nationality] Turkish [Citizenship] Germany
[직업] 교수, 바이오엔테크 CEO

한국.net

외즐렘 튀레지 Özlem Türeci

[출생] 1967년, 독일
Lastrup, Lower Saxony, Germany
[직업] 과학자, 바이오엔테크의 최고의료책임자(CMO)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함께 개발, 세계적 이목을 끈 독일 바이오엔테크는
터키 이민자 2세 출신의 독일인 부부가 세웠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2020년 11월 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바이오엔테크는
2008년 우구르 사힌(55)과 외즐렘 튀레지(53) 부부가 공동 창업했다.
이들 부부 모두 1960년대 독일에서 일하려고
터키에서 건너온 이주 노동자 가정에서 태어나
독일에서 자라난 전형적인 이민 2세 '흙수저' 출신이다.

사힌은 터키에서 태어나 4살 때 독일로 이주했고
튀레지는 독일에서 태어났다.

독일 베를린 지역지 타게스슈피겔은
"이들 부부의 성공은 청과물 가게에서 일하는
저학력 계층 정도로 수십 년간 여겨졌던
터키 이민자의 쾌거다"라고 평가했다.

의대를 졸업한 뒤 연구원으로 일하던 이들은
2002년 독일의 한 대학에서 만나 결혼했다고 한다.

결혼식도 실험실에서 실험복을 입고 올렸고,
결혼식 당일 관청에 혼인 신고를 한 뒤 다시 연구실로
돌아왔을 정도로 두 사람 모두 연구에만 몰두했다.

바이오엔테크는 바이러스 백신이 아니라
항암 면역치료법 개발이 주력 분야인 회사지만
올해 초 코로나19가 중국에서 발병하자 '광속'이라는
이름의 개발팀을 500명 규모로 구성하고
재빨리 백신 개발을 시작했다.

이 회사의 최고경영자(CEO)인 남편 사힌은
독일 잡지와 인터뷰에서 "올해 1월 코로나19에 관한
기사를 읽었을 때 아내에게
'4월이면 독일도 학교 문을 닫을 거야'라고 했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독일은 3월 휴교령을 내렸는데
바이오엔테크는 이미 20가지의 백신 후보 물질을 개발해 낸 때였다.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가
5천500만 달러(약 616억원)를 투자하기도 한
바이오엔테크는 백신 개발 소식에 9일 주가가 23.4% 급등해
시가총액이 219억 달러(약 25조원)가 됐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이들 부부가 억만장자가 될 가능성이 크지만
여전히 자전거를 타고 출퇴근하면서 검소한 태도로 변함없이
연구에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

(from yna.co.kr)
-------------------------------

한국.net

화이자와 공동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한 독일 바이오엔테크 창업주이자 최고경영자(CEO)인
우구르 사힌(55)이 세계 500대 부자의 반열에 올랐다고
블룸버그통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백신 개발로 회사 주가가 급등한 덕이다.

보도에 따르면 사힌 CEO의 순 자산은 51억 달러(약 5조 5590억원)로
'블룸버그 억만장자 지수'상 세계 493번째 부자가 됐다.
사힌은 바이오엔테크 주식을 18% 보유했는데,
올해 들어 주가가 250% 이상 급등했다.
특히 영국이 화이자 백신을 승인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이후에만 10% 이상 올랐다.

단 10개월 만에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한 사힌은
‘흙수저 신화’로 불린다. 터키 노동자 출신의
부모를 둔 이민 2세다. 2008년 바이오엔테크를 함께 설립한
부인 외즐렘 튀레지(53)도 역시 터키계 이민 가정 출신이다.

[from 중앙일보]

------------------------------------



FT 선정 올해의 인물은 바이오엔테크 CEO 부부
"아무 일도 하지 않으면 좋은 일은 일어나지 않는다"-수상 소감


한국.net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의 올해의 인물에
코로나19 백신을 단 10개월 만에 개발한
우구르 사힌 바이오엔테크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와
부인 와즐렘 튀레지 박사가 뽑혔다.

FT는 2020년 12월 15일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코로나19 백신을
공동 개발한 사힌 CEO· 외즐렘 튀레지 부부를
'FT 올해의 인물(FT People of the Year)'로 선정했다"고 보도했다.

FT는 "사힌과 튀레지 부부는 코로나19 병원균의
유전자 배열이 밝혀진 지 1년도 채 안 돼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을 개발했다"며
"우리 시대의 가장 위대한 의학적 발견"이라고 평가했다.

영국 이스트 앵글리아대학의 폴 헌터 교수는
"코로나19 백신은 에드워드 제너의 1786년 수두 백신 이후
가장 빨리 개발됐다"며 "이전 기록은 4년 만에 개발된
볼거리 백신이었다"라고 설명했다.

터키 이민자 가정 출신인 사힌 부부는
암 치료 연구에 30년 이상 전념해오다 코로나19 관련 논문을 읽고
백신 개발에 뛰어들었다.
이들은 기존에 쌓아온 mRNA 연구 성과를 백신에 접목해
빠르게 백신 개발했고,
2020년 12월 영국(2일)과 미국 규제당국(11일)의 승인을 받았다.

FT는 코로나19 백신 개발 선두주자인 미국 모더나와
영국 아스트라제네카, 중국과 러시아 연구진들을 제치고
사힌 CEO가 선정된 데 대해 "세계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규제기관 두 곳으로부터 승인을 받은
최초의 백신 개발자"
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FT에 따르면 사힌 CEO는 코로나19의 이름도 붙기 전인
2020년 1월 아내 튀레지 박사와 함께 중국 후베이성을 강타한
정체불명의 호흡기 질환에 대한 논문을 국제학술지
'랜싯'(Lancet)에 발표했다. 감염률이 놀라운 수준이라
예상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확산할 수 있다는 내용이었다.

이후 사힌 CEO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세계적 대유행을
선언(3월11일)하기 두 달 전부터 백신 개발을 제안했고,
곧바로 개발에 착수했다.
그리고 불과 3개월 만에 원숭이와 쥐를 대상으로 한 시험에서
성공적인 결과를 얻었다.

사힌 CEO 부부는 세계 주요 언론들이 "이민 성공 사례'로
그리는 데 대해 자신들의 배경보다 과학에 초점을 맞춰달라고 당부했다.

두 부부는 끝으로 사회에 전하고 싶은 말이 있냐는 FT의 요청에
"아무 일도 하지 않으면 좋은 일은 일어나지 않는다"라는
독일 어린이책 작가 에리히 캐스트너 책 속 구절을
언급하는 것으로 대신했다.
이 문장은 사힌 CEO 모교인 퀼른대의 교훈이기도 하다.
(from news1.kr 2020년 12월 16일)

------------------------------------

한국.net

Ugur Şahin

[Born] September 29, 1965
Iskenderun, Hatay, Turkey

[Nationality] Turkish
[Citizenship] Germany
[Alma mater]
University of Cologne
Saarland University

[Occupation]
Professor of Oncology
Chief Executive Officer
Company Founder

[Employer]
University of Cologne
Saarland University
University Hospital Zurich
University Medical Center Mainz
BioNTech

[Organization]
German Society of Immunology
American Association for Cancer Research
American Society of Clinical Oncology

[Known for]
BioNTech
BNT162b2 vaccine

[Net worth] around $5.2 billion USD (2020.12)



Ugur Şahin (born September 29, 1965) is a German physician,
oncologist and entrepreneur of Turkish origin.
His main fields of research are cancer research and immunology.
He has been Professor of Experimental Oncology
at the III Medical Clinic of the University of Mainz
since 2006, and chairman of the board and CEO of
BioNTech SE since 2008, a company that he co-founded
with his wife, Özlem Türeci.
Şahin is considered one of the leading COVID-19 vaccine developers.
He and his spouse are among the hundred wealthiest people
in Germany.
As of 2020, Forbes estimated his net worth at $5.2 billion USD.

[Career]
Şahin worked as a physician for internal medicine and
hematology/oncology from 1991 to 2000
at the University Hospital of Cologne [de] and
then at the Saarland University Hospital in Homburg.
He habilitated in 1999 in the field of molecular medicine
and immunology.
After working at the Institute for Experimental Immunology
of the University Hospital Zurich in 2000,
he moved to the University Medical Center Mainz.
There, he has been working in various leading positions
in cancer research and immunology since 2001 and
has been a professor for experimental oncology at the III.
medical clinic since 2006.

Şahin works on identifying and characterizing
new target molecules (antigens) for the immunotherapy
of cancer tumors, e.g. breast cancer, prostate cancer,
lung cancer, and other dangerous cancers.
The aim is to develop a cancer vaccine based on
ribonucleic acid (RNA), a messenger substance with
genetic information that triggers a corresponding reaction
of the immune system, leading to the inhibition
and regression of tumors. These RNA vaccines do not cause
a permanent genetic change in the genetic material
of the cells. However, they are, in simple terms,
dissolved again after "single-use" to form a protein.
One problem is to develop a genetic engineering process
so that these vaccines trigger a direct and
targeted response from the immune system after injection.
In developing such optimized RNA chains,
Uğur Şahin and its research team have achieved
remarkable success in recent years.

Şahin sees himself as an immune engineer
who tries to use the body's antiviral mechanisms
to treat, for example, cancer when the immune system
is otherwise unable to fight it.
He sees his vision in guiding the immune system
to "protect us from or alleviate certain diseases.



------------------------

Özlem Türeci

[Born] 1967
Lastrup, Lower Saxony, Germany
[Citizenship]German

[Alma mater] Saarland University
[Occupation]
Chief Medical Officer
University lecturer
Scientist
[Employer]
University of Mainz
BioNTech

[Known for]
BioNTech
BNT162b2 vaccine

[Office]
CMO BioNTech SE
[Spouse(s)] Uğur Şahin

Özlem Türeci (born 1967) is a German physician,
mmunologist and businessperson.
She is co-founder and chief medical officer of BioNTech.
Türeci and her team developed a vaccine against SARS-CoV-2.

[Career]
Türeci is co-founder and chief medical officer of BioNTech,
president of the Mainz, Germany-based non-profit
Association for Cancer Immunotherapy (CIMT),
co-initiator and chair of the Rhine-Main region-based
non-profit Cluster for Individualized Immune Intervention (Ci3),
and lecturer at the University of Mainz.
She is a pioneer in cancer immunotherapy.

In 2001, Türeci co-founded Ganymed Pharmaceuticals
as its chief scientific officer,
going on to become its chief executive officer in 2008.
Ganymed is now a subsidiary of Astellas Pharma,
having been acquired in 2016 for €1.3 billion
in Germany's then largest biotech deal to date.

During the 2020 COVID-19 pandemic,
Türeci shifted her research focus to developing
a vaccine against SARS-CoV-2, the virus responsible
for COVID-19, in partnership with Pfizer.
On 11 November 2020, Pfizer reported that
the vaccine developed by Türeci and
her team was more than 90 percent effective
in providing immunity to the virus.

[BioNTech is now worth $25.8 billion (21.8 billion euros),
more than Germany's largest lender Deutsche Bank.]

-----------------------------------


FT People of the Year:
BioNTech’s Ugur Sahin and Ozlem Tureci

By developing a Covid vaccine in less than a year,
the couple achieved a remarkable scientific
and business success

[by Joe Miller in Frankfurt and Clive Cookson
in London DECEMBER 16 2020]

In the 11 months since they devoted themselves
to stemming the deadliest pandemic in over a century,
Ozlem Tureci and Ugur Sahin's precious few private moments
have been spent exercising along deserted suburban streets
near their home in the German city of Mainz,
listening to ‘80s pop playlists.

Deluged by paperwork from regulators around
the world last week, the co-founders of BioNTech
missed the TV footage of 90-year-old Margaret Keenan
rolling up her sleeve at a hospital in Coventry
in the UK to become the first patient injected
with their approved Covid-19 vaccine — the news trickling
in via messages from friends and colleagues.

The symbolism of those images, however,
was unmistakable: it effectively kickstarted humanity's
fightback against a disease which has claimed more than
1.6m lives.

“We were nervous,” admits Dr Sahin,
whose quiet confidence has seemed shatterproof
over the past year. Despite having seen their jab
administered to more than 22,000 people
in clinical studies across six countries,
he says "t is different when people are vaccinated
for the first time outside a trial, in the real world setting". 

(from naver.com wikipedia.org 등)


BioNTech, Best, influence(+) ~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B+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elected/Recommended Youtube Videos/Images are shown.
Contents-Owner: if you don't want to be shown: please send email to us.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