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G 도니체티 Gaetano Donizet
Edit 2023-11-29 오후 4:12:07
PIG C++
Home https://bit.ly/3gIQl2i
SNS1 http://bit.ly/2AEHmZm
SNS2 http://bit.ly/2BmxgZc
SNS3 http://solopera.com/zbxe/opera4/19559
 related < HOME > < EDIT>
Rname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 작곡가, Italy
가에타노 도니체티 [Gaetano Donizetti]



[출생] 1797년 11월 29일
교황령 이탈리아 공화국 베르가모

[이태리 베르가모 여행]


[사망]
1848년 4월 8일 (50세)
롬바르디아-베네치아 왕국 베르가모



[국적] 이탈리아

[이탈리아 여행]


[활동분야] 예술



[주요작품]
《사랑의 묘약》《연대(聯隊)의 아가씨》《파보리테》







[요약]
19세기 초 이탈리아의 오페라부파에서 오페라세리아로의
전환점에 위치하는 작곡가로 그의 오페라는 오페라 부파에서
오페라 세리아의 걸작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내용을 지니고 있다.

초기의 작품을 빼면 유창하고 아름다운 선율과 적절한
극적 효과를 지녔고 이는 빈약한 관현악법과 대본의
평범함을 보완해 준다.



베르가모 출생이다.

[이태리 베르가모]


베르가모의 음악학교와 볼로냐의
음악원에서 공부하였으나,

[이탈리아 볼로냐 여행]


그를 법률가로 키우려던 부친과의 불화로 군에 입대하여
1818년 군인 신분으로 발표한 《볼로냐의 엔리코》가
호평을 받아 작곡가의 길을 걷게 되었다.

출세작이 된 것은 1830년에 작곡한 《아나 볼레나》이며,
이 작품으로 그는 세상에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1835년 파리로 나가 오페라 작가로서의 기반을 굳히고
1840년 전후는 그의 창작력이 가장 왕성했던 시기였으나,

1845년 두통에서 비롯된 신체 마비상태에 빠져,
회복하지 못한 채 고향 베르가모에서 사망하였다.



19세기 초 이탈리아의 오페라는 오페라부파에서
오페라세리아로의 전환기였으며,
도니체티는 바로 이 전환점에 위치하는 작곡가였다.





따라서 도니체티의 오페라는 오페라부파의 마지막
꽃이라고도 할 수 있는 《사랑의 묘약》과
《연대(聯隊)의 아가씨》·《돈 파스콸레》로부터

《라메르무어의 루치아》·《파보리테》와 같은
오페라세리아의 걸작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내용을 지니고 있다.



도니체티의 작품은 로시니의 모방이라고 할 수 있는
초기의 작품을 빼면, 유창하고 아름다운 선율과

적절한 극적 효과에 특징이 있으며,
이런 점은 빈약한 관현악법과 대본의 평범함을 보완해 준다.



[소개]
도메니코 가에타노 마리아 도니체티
(Domenico Gaetano Maria Donizetti,

1797년 11월 29일, 이탈리아 롬바르디아,
베르가모 ~ 1848년 4월 8일 베르가모) 는
이탈리아의 오페라 작곡가이다.



도니체티의 가장 유명한 작품으로는
《람메르무어의 루치아》, 《사랑의 묘약》이 있다.



도니체티는 빈첸초 벨리니, 조아키노 로시니와 함께
19세기 전반 벨칸토 오페라를 주도하였다.

[생애]
도니체티는 1797년 베르가모에서 음악과
전혀 상관없는 가난한 집안의 아들로 태어났다.

[이태리 베르가모 여행]


도니체티의 아버지는 마을 전당포의 관리인이며,
도니체티는 세 아들 중 막내였다.

[이태리 베르가모]


그러나 도니체티는 베르가모를 대표하는
가톨릭 교회의 성직자 죠반니 시모네
마이르에게서 음악 수업을 듣기 시작했다.

볼로냐 음악원에서 로시니의 후배이며,
처음에는 로시니의 모방에 그치고 있었으나,

로시니가 오페라 창작의 붓을 놓은 뒤부터
두각을 나타내게 되었다.

아버지의 의향에 반하여 음악가를 지망하였기
때문에 생활을 위해 군에 입대하였고,
군무의 틈을 타 오페라 작곡에 힘썼다.

1822년 작곡가로 데뷔하여 본격적인 음악 활동을 시작했다.

1822년 1월 23일 로마에서 초연된
《조라디아 디 그라타나(Zoraida di Granata)》가

성공을 거두며 로마, 나폴리, 밀라노 등지에서 활동하며
명성을 쌓아갔다.

1823년 25세로 제대, 오페라 작곡가로서
입신하여 이탈리아 각지에서 해마다
새 작품을 발표하여 점차 지위를 굳혔다.

1826년에는 일년에 네편의 오페라를 작곡하기로 계약하기도 했다.

로시니 이상으로 속필이며,
로시니가 <세비야의 이발사>를 쓰는 데 13일간이나 걸렸다니
정말 게으름쟁이라고 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지고 있다.



1830년 오페라 안나 볼레나(Anna Bolena)를 발표하여
국제적으로도 알려지기 시작한다.

조아키노 로시니가 은퇴함에 따라 오페라계는 거의
도니체티의 독무대가 된 것이다.

[찬조 K-Pop]


1830년대에 들어서 기법은 원숙하여
오페라 부파로는 <사랑의 묘약>(1832), <연대의 딸>(1840),
<돈 파스콸레>(1843) 등을 내놓았고

[찬조 음악]


한편 오페라 세리아로는
<루크레치아 보르지아>(1834),
<람메르무어의 루치아>(1835) 등을 남겼다.



[결혼]
도니체티는 Zoraida Donizetti의 제작을 위해
로마에서 보낸 몇 달 동안 Vasselli 가족을 만났고
Antonio는 처음에는 좋은 친구가 되었다.

안토니오의 여동생 버지니아는 당시 13세였다.

한국.net
[Donizetti 아내 버지니아(Virginia Vasselli), 1820년]

그녀는 1828년에 도니제티의 아내가 되었다.

그녀는 세 자녀를 낳았으나 그 중 누구도 살아남지 못했으며,
그의 부모가 사망한 지 1년이 채 되지 않은
1837년 7월 30일에 그녀도 사망했다.

콜레라 나 홍역 으로 여겨지는 질병 이지만,
"심각한 매독 감염"이라고 묘사한 것과
관련이 있다고 추측했다.

[죽음]
파리에서는 시내의 극장 4곳이 동시에
도니체티의 작품이 상연되는 등 인기몰이를 거두었다.

[찬조 음악]


빈이나 파리에서 활약했지만 1845년경부터
신경성 마비로 고향인 베르가모로 돌아왔다.

[찬조 트로트]


하지만 1845년 대뇌 척수 매독을 진단받으면서부터
급격히 건강이 악화되기 시작했으며 1847년에 이르면서
사실상 반신불수 상태가 된다.

[추모 K-Pop]


파리로 거처를 옮겼다가 결국 고향 베르가모로 실려온 도니체티는
1848년 4월 8일 50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난다.

[추모 K-Pop]


사망 직후 베르가모의 공동 묘지에 묻힌 도니체티의 유해는
사후 27년이 지난 1875년 베르가모의 산타 마리아 마조레 성당으로
이장되어 안장된다.

[이태리 베르가모, 산타마리아 마조레 성당]


[추모 음악]


[작품]
도니체티의 오페라는 명가수가 배출된 시대에 작곡되었기 때문에
성악의 기교를 과시하고 있는 것이 눈에 띄며 그것은
예컨대 <루치아>의 유명한 <광란의 장>에서 전형을 볼 수가 있다.



한편 <사랑의 묘약>에서 보는 바와 같이
유려 감미로운 멜로디의 창작에도 뛰어났다.

어쨌든 도니체티의 궁극적 목적은 가수의 아름다운 소리를
어떻게 발휘하느냐 하는 방법의 탐구에 있었다.



75개의 오페라, 16개의 교향곡, 19개의 현악 사중주,
193개의 노래, 45개의 듀엣, 3개의 오라토리오, 기악 협주곡,
소나타, 기타 실내악등의 작품을 작곡했다.

[주요 오페라]
《행운의 속임수》(1823)

《안나 볼레나》(1830)

《사랑의 묘약》(1832)





《루크레치아 보르지아》(1833)

《마리아 스투아르다》(1834)

《마리노 팔리에로》(1835)



《람메르무어의 루치아》



《초인종》(1836)

《로베르토 데브뢰》(1837)

《폴리우토》(1838)

《알바 공작》(1839)

《연대의 딸》(1840)



《리타》(1841)



《샤무니의 린다》(1842)

《돈 파스콸레》(1842)





----------------------------------

(from http://solopera.com 2014년 2월 8일)

존경받아야 할 작곡가,
'가에타노 도니제티(Gaetano Donizetti)'


「밀라노에 있는 카노비아나 극장의 지배인은 정신이 없었다.

예정되어 있던 신작 오페라의 연습까지 앞으로
2주일밖에 남지 않았는데 오페라를 의뢰받은 작곡가가
약속을 지키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그래서 겨우 2주일 만에 다른 작품을 준비해야했는데,
이때 새로 의뢰한 사람은 다름 아닌
가에타노 도니제티(gaetano Donizetti)였다.」

그는 작곡속도가 빠르기로 유명한 작곡가였는데,
35세에 이미 수많은 작품을 썼다.

롯시니가 <세빌리야의 이발사>를 13일 만에 작곡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그래? 로시니는 게으름뱅이니까”라고
대답했다는 이야기는 아주 유명하다.

도니제티는 의뢰를 받기 전 밀라노의 스칼라 극장에서
패배를 맛보았지만,

극장의 지배인은 그런 것을 생각할 여유도 없이
의뢰를 할 수 밖에 없었다.

이에 도니제티는 2주일 만에 만들어 주겠다고 호언장담을 하고,
대본가 펠리체 로마니에게 1주일 만에 대본을 써달라고 부탁하며
이것이 그들의 능력을 보여 줄 기회라고 생각했다.

도니제티는 그 당시 인기가 높던 작품 ‘미약’을
과감하게 수정하여 <사랑의 묘약>이라는 제목을 붙여 완성하였고,



공연 후 대단한 성공을 거두며
현재까지 정기적으로 공연되는 작품이 되었다.



물론 도니제티는 작품의 수 말고도,
그 인물 자체로서 매력이 있는 인물이었다.

도니제티의 대본 작가였던 펠리체 로마니의 부인은
도니제티가 죽은 후 한참 지나 출간된 책에서

그는 키가 훤칠하고 검게 물결치는 머리카락을 지닌 미남이며,
“말로는 형용할 수 없을 정도로 매력적이어서
부인들은 모두 그에게 정신이 팔렸다”고 적고 있다.

이런 그의 무수한 능력과 매력 이외에,
후세에 남긴 최대의 유산은 주세베 베르디(Giuseppe Verdi)라는
천재에게 미친 영향일 것이다.

베르디가 작곡을 시작할 무렵,
이탈리아 오페라 계에서 활약하고 있던 것은
도니제티 뿐이었다.

베르디는 그의 작품을 보기위해
스칼라 극장을 몇 번이나 찾았으며,
늘 도니제티에 대한 존경심을 표현했다.

한국.net

도니제티가 죽고나서 20년이 지난 후,
베르디는 이탈리아 정부로부터 훈장을 수여받았으나
그것을 반환했으며 그 이유를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내가 십자훈장을 반환한 것은 나 자신 때문이 아니라
세계를 아름다운 선율로 충만하게 해주고
지금은 고인이 된 두 사람과의 추억에
경의를 표하기 위해서였다.”

그 두 사람이란 다름 아닌 벨리니와
도니제티라고 베르디는 분명히 밝히고 있다.

----------------------------------

[챗 GPT 답변에 오류(hallucination: 환각 등)가 있으니,
단순 재미로만 참조바람] (from https://chat.openai.com/chat)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가
제일 좋아했던 역사적 인물은?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는 이탈리아의 작곡가로,
19세기 초 유럽 음악계에서 가장 중요한 인물 중 한 명으로
손꼽히는 인물입니다.

그가 제일 좋아했던 역사적 인물은
알렉산더 대왕(Alexander the Great)이었습니다.

도니체티는 알렉산더 대왕의 업적과 승리,
그리고 그가 남긴 문화적 유산에 큰 관심을 가졌습니다.

그의 작품 중에는 알렉산더 대왕을 주제로 한 오페라
"Alexander's Feast"와 "The Siege of Calais" 등이 있으며,
이들 작품에서 그는 알렉산더 대왕의 위업과 인물적인 면모를
음악적으로 표현하였습니다.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가
좋아할만한 한국의 트로트나 발라드 노래 제목은 무엇일까?


가에타노 도니체티는 로맨틱한 멜로디와 우아한 분위기를
선보이는 작곡가로서,
이탈리아 오페라의 대표적인 작곡가 중 한 사람입니다.

그가 좋아할만한 한국의 트로트나 발라드 노래 제목은
"이 밤의 끝"입니다.

[찬조 K-Pop]


"이 밤의 끝"은 대중적인 트로트 곡으로,
애절하면서도 감각적인 멜로디와 가사로
청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또한, 이 노래는 가사에 드러나는 이별과 아픔,
그리고 새로운 시작을 향한 갈망이 도니체티의 작품에서도
자주 다루는 주제와 유사하여 그가 좋아할 만한
노래 중 하나일 것입니다.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가
경험한 재미있는 일화(episode)는?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의
재미있는 일화 중 하나는,
그가 오페라 "L'elisir d'amore"를 작곡할 때 겪은 일입니다.

이 작품은 빈테스톡 왕국에서 벌어지는
로맨틱한 사랑 이야기를 다루고 있으며,
이 작품에서 가장 유명한 곡 중 하나는
"Una furtiva lagrima"입니다.

그러나 도니체티가 이 곡을 작곡할 때,
그는 음악적 영감을 찾기 위해 도시를 여행하면서
술집에서 술을 마시다가 숙취 상태에서 작곡을 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집니다.

그리고 그가 작곡을 마치고 술집에서 나오면서
지나가던 사람에게 "Una furtiva lagrima"를
불러주었다고 합니다.

이 작곡 과정은 도니체티의 독특한 작곡 방식과
자유로운 예술적 태도를 보여줍니다.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는
얼마나 양심적인 사람일까?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는
자신의 작품과 예술적 가치를 중요시하고,
그것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 작곡가였습니다.

그는 자신이 작곡한 작품에 대한 강한 신념과 열정을 가졌으며,
작품을 완성하기 위해 많은 노력과 시간을 투자했습니다.

하지만 그의 인생은 정치적인 어려움과 건강 문제 등으로
상당한 어려움을 겪었고,
이로 인해 가족과 사람들을 잃는 등 많은 아픔을 경험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이러한 어려움 속에서도
자신의 작품에 대한 신념과 열정을 잃지 않았으며,
계속해서 음악적인 창작을 이어나갔습니다.

따라서,
가에타노 도니체티는 자신의 예술가로서의 양심을 중요시했으며,
자신의 작품에 대한 진정한 열정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의
양심(Conscience) 등급(Grade)을
A(매우 우수), B(우수), C(보통), D(낮음) 로 Grading 한다면,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의
양심등급(Conscience Grade)은?


작곡가인 가에타노 도니체티(Gaetano Donizetti)의
양심 등급은 B(우수) 정도일 것으로 추측됩니다.

그는 자신의 작품과 예술적 가치를 중요시키며,
작곡을 위해 많은 노력과 시간을 투자했습니다.

그러나 그의 인생은 어려움과 아픔으로 가득했고,
그를 도와줄 수 있는 사람들이 부족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그는 작곡가로서 자신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려는
모습을 보여주었지만,
때로는 인간적인 약점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따라서, B(우수) 정도의 등급을 줄 수 있을 것입니다.

======================================

Domenico Gaetano Maria Donizetti
(29 November 1797 ~ 8 April 1848) was an Italian composer.
Along with Gioachino Rossini and Vincenzo Bellini,
Donizetti was a leading composer
of the bel canto opera style during
the first half of the nineteenth century.

Donizetti's close association with the bel canto style
was undoubtedly an influence on other composers such
as Giuseppe Verdi (1813~1901).



Donizetti was born in Bergamo in Lombardy.
Although he did not come from a musical background,
at an early age he was taken under
the wing of composer Simon Mayr who had enrolled
him by means of a full scholarship in a school
which he had set up. There he received detailed
training in the arts of fugue and counterpoint.

Mayr was also instrumental in obtaining a place
for the young man at the Bologna Academy, where,
at the age of 19, he wrote his first one-act opera,
the comedy Il Pigmalione, which may not
have ever been performed during his lifetime.



Over the course of his career,
Donizetti wrote almost 70 operas.
An offer in 1822 from Domenico Barbaja,
the impresario of the Teatro di San Carlo
in Naples, which followed the composer's ninth opera,
led to his move to that city and his residency
there which lasted until the production of
Caterina Cornaro in January 1844. In all,
Naples presented 51 of Donizetti's operas.

Before 1830, success came primarily with
his comic operas, the serious ones failing
to attract significant audiences.
However, his first notable success came
with an opera seria, Zoraida di Granata,
which was presented in 1822 in Rome.

In 1830, when Anna Bolena was premiered,
Donizetti made a major impact on the Italian and international
opera scene and this shifted the balance of
success away from primarily comedic operas,
although even after that date, his best-known works
included comedies such as L'elisir d'amore (1832)
and Don Pasquale (1843).

Significant historical dramas did appear and
became successful; they included Lucia di Lammermoor
(the first to have a libretto written by Salvadore Cammarano)
given in Naples in 1835, and one of the most
successful Neapolitan operas, Roberto Devereux
in 1837. Up to that point, all of his operas
had been set to Italian libretti.

Donizetti found himself increasingly chafing
against the censorial limitations which existed
in Italy (and especially in Naples).
From about 1836, he became interested in working
in Paris, where he saw much greater freedom
to choose subject matter, in addition
to receiving larger fees and greater prestige.

From 1838 onward, with an offer from the Paris Opera
for two new works, he spent a considerable period
of the following ten years in that city,
and set several operas to French texts
as well as overseeing staging of his Italian works.
The first opera was a French version of
the then-unperformed Poliuto which, in April 1840,
was revised to become Les martyrs.
Two new operas were also given in Paris at that time.



As the 1840s progressed, Donizetti moved
regularly between Naples, Rome, Paris,
and Vienna continuing to compose and stage
his own operas as well as those of other composers.
But from around 1843, severe illness began
to take hold and to limit his activities.

Eventually, by early 1846 he was obliged
to be confined to an institution for
the mentally ill and, by late 1847,
friends had him moved back to Bergamo,
where he died in April 1848.

(from naver.com 네이버 지식백과 두산백과 wikipedia.org)


Composer, Classic, influence(+) ~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C++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elected/Recommended Youtube Videos/Images are shown.
Joint R&D: If you (major Portal) are interested in
the new Worldwide Phonetic Service using Korean Alphabet Domains
(ㄱ.com .. ㅎ.com ㅏ.com .. ㅔ.com 김.net 이.net 박.net ..), Please let us know.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