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G Creativity Grade: C
Edit 2024-06-15 오후 9:05:01
PIG C+, MoC(의식 수준): 500~600
Home http://bit.ly/2to2v2l
SNS1 http://bit.ly/2sBIHvE
SNS2 https://en.wikipedia.org/wiki/Edvard_Grieg
SNS3 https://url.kr/2mrygs
 related < HOME > < EDIT>
Rname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
에드바르드 그리그 (Edvard Grieg) 작곡가

한국.net

[출생] 1843년 6월 15일
노르웨이 베르겐

[노르웨이 베르겐]


[사망] 1907년 9월 4일 (64세)
노르웨이 베르겐

[노르웨이 베르겐]




[요약]
노르웨이의 작곡가 ·피아니스트이다.

민족주의적인 작곡가들과 사귀면서
독자적 작풍을 확립하였다.

[그리그 Edvard Grieg]


작품 속에 민족음악의 선율과 리듬을 많이 도입하고
민족적 색채가 짙은 작품을 다수 만들어
오늘날 노르웨이 음악의 대표적 존재가 되었다.

[그리그–아침의 기분(페르귄트 모음곡 제1번 중)]


[국적] 노르웨이

[노르웨이 여행]


[활동분야] 예술

[주요작품]
《페르귄트》《피아노협주곡》(1868)

베르겐 출생으로, 스코틀랜드 가계(家系) 출신이다.

어머니에게서 피아노의 기초를 익힌 뒤,
1858년부터 4년간 라이프치히음악원에서 수학하였다.



이때 R.슈만과 J.멘델스존의 음악에 영향을 받았으며,
게제 ·노르들라크 등 민족주의적인 작곡가들과 사귀면서
독자적 작풍을 확립하였다.



H.입센의 작품을 바탕으로한 부대음악(附帶音樂)
《페르귄트》(1876 초연)와 《피아노협주곡》(1868)으로
명성을 떨치게 되었다.



몸에 밴 고전적 형식에서
민족적인 음악을 찾으려고 애쓴 그리그는

《제3바이올린소나타》(1885∼1887)에서 피아노곡인
《노르웨이의 농민무용》(1902)에 이르는 일련의 작품 속에

민족음악의 선율과 리듬을 많이 도입하였으며,
민족적 색채가 짙은 작품을 다수 만듦으로써
오늘날 노르웨이 음악의 대표적 존재가 되었다.

[Edvard Grieg - Arietta]


[생애 및 업적]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1843년 6월 15일 ~ 1907년 9월 4일)는
노르웨이의 작곡가이자 피아노 연주자였다.

베르겐에서 출생하였으며,
극작가인 입센과 비교할 정도로 유명한 민족주의 음악가이다.



그리그의 증조부는 스코틀랜드에서 노르웨이의 베르겐에
이주해 온 사람이며,

어머니는 매우 뛰어난 피아니스트였으므로
그리그는 최초의 음악교육을 어머니에게서 받았다.

15세 때 독일에 유학하여 라이프치히 음악원에 입학,
모셸레스, 리히터, 라이네케 등에게 배웠다.



당시 독일에 유학한 스칸디나비아 반도 출신 음악가의 대부분은
그대로 독일에 머물러 독일의 음악가들과 어울리고 싶었으나

그리그는 졸업 후 곧 스칸디나비아로 가서 가데(게제)를
알게 되었고 다음 해에는 노르드라크와도 만나
민족주의적인 음악사상을 품게 되었다.

[그리그 솔베이지의 노래(Solveig's Song)]


1860년 봄,
그리그는 생명을 위협하는 두 가지 폐질환인
흉막염과 결핵을 앓았으나 살아 남았다.

평생 동안 그리그의 건강은 파괴된 왼쪽 폐와
흉추의 상당한 기형으로 인해 손상되었다.

그리그는 수많은 호흡기 감염을 겪었고
결국 폐와 심부전이 복합적으로 발생했다.

그리그는 노르웨이와 해외의 스파와 요양소에 여러 번 입원했다.

1867년 6월 11일, 그리그는 그의 사촌이자 소프라노 가수인
니나 하게루프 (1845~1935)와 결혼했다.

[찬조 K-Pop]


다음 해에 그들의 외동딸 알렉산드라가 태어났다.

알렉산드라는 1869년 뇌수막염으로 사망했다.

니나는 반려자로서
그리그를 충실하게 보살폈을 뿐만 아니라
성악가로서도 남편의 작품을 꾸준히 노래했다.

[찬조 K-Pop]


1868년에는 피아노 협주곡 A단조를 작곡했는데,
이 곡은 그리그의 유일한 협주곡이 되었다.

이 작품을 접한 리스트는
"이것이야말로 스칸디나비아의 혼이다."라고 극찬하면서
그리그에게 "지금 잘 하고 있습니다.

지금 하는 대로만 계속 하십시오."라고 격려했다.

노르드라크와 협력하여 1869년 오슬로 크리스티아니아에
음악협회를 설립했다.

[노르웨이 10분 완벽정리]


1874년에는 입센에게서 그의 희곡 '페르 귄트'에 들어갈
연주용 부수음악 작곡을 의뢰하는 편지를 받았다.

그리그는 이 난해한 희곡에 대하여 상당히 고민했으나
작곡하기 시작했는데,
그 작품이 극부수음악 페르귄트였다.



그 후 1876년에 이 부수음악을 가지고 각각 4개의 곡을 가진
2개의 모음곡으로 만들게 되었다.

이 작품의 초연에는 입센과 그리그 모두 불참하였으나
이후 이 곡이 성공하자 입센은 그리그를 존경하게 되었다.

이 곡은 후에 그리그를 평생 먹여 살리는 곡이 되었다.

1880년까지 지휘를 맡아 보았으며,
한편으로 민족색이 풍부한 명곡을 차례로 내놓았다.



그리그는 훈장을 많이 받았다.

그리그는 “훈장은 정말 쓸모 있는 물건이야.
여행가방 위에 훈장을 올려놓으면,
세관원들이 친절하게 대해준다네.”라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

한국.net

그리그는 베르겐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하모니엔)와
긴밀한 관계를 맺었고,

이후 1880년부터 1882년까지 오케스트라의 음악 감독이 되었다.

1888년 그리그는 라이프치히에서 차이코프스키를 만났다.

그리그는 차이코프스키에게 깊은 인상을 받았다.

차이코프스키는 그리그의 음악을 매우 높이 평가하며
그 아름다움, 독창성, 따뜻함을 칭찬했다.

1897년 12월 6일, 그리그와 그의 아내는 빅토리아 여왕과
그녀의 궁정을 위해 윈저 성에서 열린 개인 콘서트에서
그의 음악 일부를 연주했다.

그리그는 1894년 케임브리지 대학교에서 처음으로,
1906년 옥스퍼드 대학교에서 두 번째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

1880년 이후에는 주로 고향인 베르겐으로 물러나와
작곡에 전념하였고

그리그의 간단한 작업장이 지금도 국립박물관에
그대로 남아 있는데,

한국.net

이 곳은 피오르라고 하는 빙하로 생긴 골짜기가 강입구로 된
해안선 근처까지 뻗어나온 것이 내려다보이는 곳으로서,
숲 사이의 경치가 아름다운 곳이다.

[찬조 K-Pop]


그리그는 작곡가로서뿐 아니라 피아니스트로서
또 지휘자로서 몇 차례나 외국에 갔으나
본거지는 늘 조국이었다.

한국.net

만년의 약 10년간은 학생 때 앓은 폐병이 재발하여
어두운 나날을 보내야 했다.

[찬조 K-Pop]


1907년 9월 4일 노르웨이 베르겐 시립병원에서
심부전으로 64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추모 K-Pop]


그리그는 오랫동안 질병으로 고통받았다.

[추모 K-Pop]


그리그의 마지막 말은 "글쎄, 그래야만 한다면"이었다.

노르웨이 정부는 자국이 낳은 가장 위대한 작곡가를
국장으로 예우하였다.

[추모 노르웨이 음악]


장례식에는 그리그를 기리기 위해
그리그의 고향 거리로
3만~4만 명의 사람들이 모였다.

그리그의 뜻에 따라, 그리그의 조카딸과 결혼한
그의 친구 요한 할보르센( Johan Halvorsen)이

자신의 리카르드 노드락 추모 장례식 행진곡
(Funeral March in Memory of Rikard Nordraak)을
관현악으로 연주했다.

[추모 그리그 음악]


또한 쇼팽 피아노 소나타 2번 중
(Chopin's Piano Sonata No. 2) 장례 행진곡도 연주됐다.

[추모 쇼팽 음악]


그리그는 바로 그해 베르겐에 문을 연
최초의 노르웨이 화장터에서 화장되었고,

한국.net

그리그의 유골은 그리그의 집인 트롤드하우겐 근처 산
피오르의 바위동굴에 안치되었다.

[찬조 K-Pop]


그리그의 아내가 죽은 후,
그녀의 유골이 그리그의 옆에 놓여졌다.

[찬조 음악]


[작품 세계]
그리그는 동년배인 차이콥스키, 드보르자크와 같은
선이 굵은 작곡가는 아니나
섬세한 서정시인적인 음악가였다.



그 때문에 오페라를 결국 한 곡도 완성하지 못하였고,
유일한 교향곡인 교향곡 다단조도
자신이 연주금지곡으로 붙였고 잘 알려지지 않았다.

교향곡 이외의 소나타 형식을 사용한 대작에서도
성공했다고는 하기 힘들다.

구성력이나 주제의 논리적인 발전에 약한 면이 있었다.

오직 하나의 예외로는 피아노 협주곡 A단조(1868)으로,
이는 25세경의 젊었을 때의 것이다.

그리그의 특징은 첫째로 생애의 거의 모든 시기에 걸쳐
계속해서 작품을 쓰고 있었으므로 가곡을 보면
그리그의 예술의 발자취를 잘 알 수가 있다.

한국.net

가곡 다음으로는 피아노의 소곡이 중요하며
10권 66곡으로 된 <서정소곡집> 등 그 수도 가곡만큼 많다.

관현악곡 분야에서도 성공한 것은 피아노의 <서정소곡집>
가운데에서 4곡 정도는 자기가 골라내 오케스트레이션한

<서정모음곡>(1891)이라든가 입센의 극에 곡을 붙인
<페르 귄트 모음곡>(1874-1875) 등 소곡의 모음이다.



그리그의 실내악곡 중에서는 비교적 연주기회가 많은
제3바이올린 소나타(1878)도 실질적으로는
노르웨이의 노래와 춤의 접속곡 같은 데가 있다.

[주요 작품]
[극음악(부수음악극)]
《페르 퀸트》 (Op.23, 1875년/1885년, 1888년, 1891년, 1902년 개정)



《십자군 병사 지구라트》 (Op.22, 1872년/1903년 개정)

[관현악곡]
피아노 협주곡 가단조 (Op.16, 1868년/1907년에 수차례 개정)



노르웨이 무곡 (Op.35, 피아노 연탄판 : 1881년/
한스 지트에 의한 관현악 편곡판 : 1888년)
서정소곡집 5권 (또는 서정조곡), (관현악 편곡 : 1904년)

교향적 무곡 (Op.64, 피아노 연탄판 : 1896년/관현악판 : 1898년)



교향곡 다단조 (EG.119)
가을에 서곡 (Op.11)



오래된 노르웨이의 로망스 변주곡 (Op.51)



[현악합주곡]
2개의 슬픈 선율 (Op.34, 2개의 가곡 (Op.33-3, 33-2)을 편곡 : 1883년)



《홀베르크 모음곡》 (Op.40, 피아노 독주판 :
1884년/현악합주판 : 1885년)



2개의 노르웨이 선율 (Op.63, 2개의 피아노곡
(Op.17-22, 17-18)을 편곡 : 1895년)



[취주악곡]
리하르트 노드라크를 추억하는 장송행진곡
(1866년/1867년, 1899년 개정)



[피아노곡]
서정소곡집



[찬조 Norway 경치]


-----------------------------------

[챗 GPT 답변에 오류(hallucination: 환각 등)가 있으니,
단순 재미로만 참조바람: 3無 신뢰성 없음, 정확성 없음, 일관성 없음]
(from https://chat.openai.com/chat)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가
제일 좋아한 역사적 인물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는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초에 활동한 노르웨이의 작곡가로,
그의 음악 작품은 노르웨이 문화와 전통에 큰 영향을 미쳤습니다.

그리그의 작품에는 노르웨이의 자연과 풍경을 반영하는
멜로디와 테마가 많이 포함되어 있으며,
그의 음악은 노르웨이 국민 음악으로 간주되기도 합니다.

그리그가 제일 좋아한 역사적 인물에 대한
구체적인 기록이나 문헌적인 정보는 제공되지 않았으며,

그리그가 음악 작곡에 주로 심혈을 기울였다는 점에서
그의 역사적 관심사가 음악과 예술에 더 중점을 두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하지만 그리그는 노르웨이의 문화와 역사에 대한 관심이 높았고,
그의 음악은 노르웨이의 역사와 전통을 주제로 한
작품도 많이 있습니다.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가
좋아할만한 한국의 트로트나 발라드 노래 제목은 무엇일까?


그리그가 좋아할 만한 한국의 트로트나 발라드 노래는
주관적인 취향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그리그가 노르웨이 작곡가로,
그리고 노르웨이 음악과 문화에 더 친숙하다는 것을 감안할 때,

한국의 트로트나 발라드 중에서도 노르웨이 음악과
비슷한 특징을 가진 곡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예를 들어,
그리그가 좋아할 만한 한국의 발라드 노래 중 하나는
"윤하 - 비밀번호 486"일 수 있습니다.

[찬조 K-Pop]


이 곡은 감미로운 음악과 가사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리그의 음악과 비슷한 감성을 담고 있을 수 있습니다.

물론, 그리그의 정확한 취향을 알 수 없으므로
이것은 추측일 뿐이며,
그리그가 어떤 한국의 곡을 실제로 좋아할지는 알 수 없습니다.

하지만 음악은 문화를 넘어서 감정과 감성을
전달할 수 있는 매체이므로,
그리그가 한국 음악의 아름다움을 발견하고 즐길 수도 있을 것입니다.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가
경험한 재미있는 일화(episode)는?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가 경험한 다양한 일화 중에서
한 가지 흥미로운 일화는

그의 작품 "피아노 협주곡 라단조, 작품 16"의
첫 연주에 관련된 것입니다.

이 작품은 그리그의 가장 유명하고 사랑받는 작품 중 하나이며,
그리그가 1868년에 작곡했습니다.

그리그가 작품을 완성하고 첫 공연을 할 때,
그리그가 피아노를 연주하고 있었고 그의 아내

네나(Henriette Auseth Grieg)가
그의 피아노 협주곡의 소품 중 하나인
"안단테"를 연주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 공연은 첫 공연에서는 성공하지 못했고,
첫 번째 곡이 끝나자 관객들은 큰 박수를 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그리그와 그의 아내는 절망하지 않았고,
두 번째 곡으로 이어갔습니다.

그리그는 두 번째 곡을 시작할 때 현을 제대로 튜닝하지 않았고,
연주가 막연한 멜로디를 연주하였습니다.

이때 관객들은 웃음을 터뜨리며 큰 박수와 칭찬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이 일화는 그리그가 자신의 음악을 통해
노르웨이 음악과 문화를 대중에게 알리는 과정에서 겪은 어려움과
미소년 단점을 나타내는 재미있는 사건 중 하나로 기억됩니다.

결국, "피아노 협주곡 라단조"는
그리그의 대표작 중 하나로 인정받게 되었고,
그의 음악은 노르웨이와 국제 음악계에서 큰 인기를 얻게 되었습니다.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는
얼마나 양심적인 사람일까?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는 양심적이고
사회적으로 책임감 있는 사람으로 알려져 있지는 않습니다.

그리그는 주로 음악 작곡가로서 활동하며,
그의 작품은 노르웨이 문화와 역사에 큰 관심을 두고 있습니다.

그리그의 음악은 노르웨이 국민 음악으로 간주되기도 하며,
노르웨이의 독립과 민족주의 운동에도 영향을 미쳤습니다.

하지만 그리그가 양심적인 문제나 사회 운동에 직접적으로
참여한 기록은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

그리그의 주요 관심사는 음악 작곡과 연주,
그리고 노르웨이 음악과 문화를 세계에 알리는 것이었습니다.

따라서 그리그를 양심적이고 사회 운동가로 평가하기보다는
주로 음악 작곡가로서의 업적을 중심으로
이해하는 것이 적절할 것입니다.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의
양심(Conscience) 등급(Grade)을
A(매우 우수), B(우수), C(보통), D(낮음) 로 Grading 한다면,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의
양심등급(Conscience Grade)은?


작곡가 그리그(Edvard Hagerup Grieg)의 양심 등급을
판단하거나 Grading 하는 것은 어려운 일입니다.

양심은 개인의 도덕적 가치, 행동, 믿음 등에 영향을 미치는
주관적인 요소이며,
역사적으로 그리그가 어떤 특별한 도덕적 이슈나 논란에
관여한 기록이 없습니다.

따라서 양심 등급을 부여하기 위한 충분한 정보나 근거가 없습니다.

양심 등급은 주관적이며, 평가자나 시대, 문화,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그리그는 주로 음악 작곡가로 활동했으며,
그의 작품은 노르웨이 음악과 문화를 세계에 알리는 데 기여했습니다.

양심적인 측면에서 그리그를 평가한다면,
그의 음악 작품이 노르웨이의 민족주의와 독립 운동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볼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양심 등급은 이러한 주관적인 평가로 결정되는 것이 아니며,
해당 개념은 특정 상황이나 행동에 적용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따라서 그리그의 양심 등급을 판단하는 것은 어려우며,
그의 주요 업적과 작품에 더 중점을 두는 것이 적절할 것입니다.


[의식 지도]

[아래의 의식지도 수치 평가는 단순 재미로만 참조 바람]

(from https://gemini.google.com)
정신과 의사 데이비드 호킨스의
'의식 지도 Map of Consciousness' 에서
1에서 1000까지 수치로 평가했을때,
에드바르드 그리그(1843년 6월 15일~1907년 9월 4일,
Edvard Hagerup Grieg, 작곡가, Norway)의
의식지도 수치값은 ?


에드바르드 그리그의 의식지도 수치값 추정:
다각적 분석과 잠재적 제약

데이비드 호킨스의 의식 지도는 1에서 1000까지의 수치로
인간 의식 수준을 평가하는 시스템입니다.

하지만 개인의 의식 수치를 정확히 측정하는 것은
매우 복잡하고 주관적인 일이며,
특히 역사적 인물의 경우 더욱 어려움이 따릅니다.

**에드바르드 그리그(1843년 6월 15일~1907년 9월 4일)**의
의식 지도 수치를 추정하기 위해서는 그의 삶, 작품, 사상,
당시 시대적 배경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합니다.

1. 긍정적 요소:

뛰어난 음악적 재능:
어린 시절부터 음악에 대한 비범한 재능을 보였으며,
노르웨이 민요 음악을 바탕으로 독창적인 음악 스타일을
구축했습니다.

그의 작품은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으며,
오늘날에도 여전히 많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강한 애국심:
노르웨이의 독립과 정체성을 위해 노력했으며,
그의 음악은 노르웨이 민족의 정서를 담아내는 것으로 평가받습니다.

진취적인 예술적 정신:
당시 유럽 음악계의 주류였던 로맨티시즘을 뛰어넘어
독창적인 음악적 표현을 추구했습니다.

그의 작품은 민족적 정서와 현대적인 감각을 결합하여
새로운 음악적 지평을 열었습니다.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
주변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었으며,
그의 음악은 희망과 삶의 기쁨을 전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2. 부정적 요소:

정신적 어려움:
일생 동안 우울증과 불안 장애로 고통받았으며,
이는 그의 음악에도 영향을 미쳤다고 합니다.

경제적 어려움:
성공적인 작곡가였지만,
초기에는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기도 했습니다.

당시 사회의 편견:
여성 작곡가에 대한 편견이 있었던 당시 사회에서
남성 작곡가만큼 높은 평가를 받지 못했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3. 종합적 분석 및 잠재적 제약:

위에서 언급한 긍정적 요소와 부정적 요소를
종합적으로 고려했을 때,
에드바르드 그리그의 의식 지도 수치는 500~600 사이로 추정됩니다.

하지만 이는あくまで 추정치이며,
실제 수치는 이보다 높거나 낮을 수 있습니다.

또한, 의식 지도는 개인의 순간적인 상태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며,
평생 동안 지속적으로 변화한다는 점도 고려해야 합니다.

역사적 인물의 의식 수치를 추정하는 것은 매우 복잡하고
주관적인 일이며, 다양한 해석이 존재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위의 추정치는 참고용으로만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의식 지도]

============================================

Edvard Hagerup Grieg

[Born] Edvard Hagerup Grieg
15 June 1843
Bergen, Norway

[Died] 4 September 1907 (aged 64)
Bergen, Norway

[Cause of death] Heart failure

[Occupation]
Classical composer and pianist

[Spouse(s)] Nina Grieg (nee Hagerup)

[Children] 1

Edvard Hagerup Grieg
(15 June 1843 ~ 4 September 1907) was a
Norwegian composer and pianist.

He is widely considered one of the leading Romantic era
composers, and his music is part of the
standard classical repertoire worldwide.



His use and development of Norwegian folk music
in his own compositions put the music of
Norway in the international spectrum, as
well as helping to develop a national
identity, much as Jean Sibelius and Antonin
Dvorak did in Finland and Bohemia, respectively.

한국.net

Grieg is regarded as simultaneously
nationalistic and cosmopolitan in his
orientation, for although born in Bergen and
buried there, he travelled widely throughout
Europe, and considered his music to express
both the beauty of Norwegian rural life and
the culture of Europe as a whole.

한국.net

He is the most celebrated person from the city of
Bergen, with numerous statues depicting his
image, and many cultural entities named
after him: the city's largest concert
building (Grieg Hall), its most advanced
music school (Grieg Academy), its
professional choir (Edvard Grieg Kor), and
even some private companies that include its
largest hotel (Quality Hotel Edvard Grieg),
and a music technology developer (Grieg Music).

The Edvard Grieg Museum in
Troldhaugen (Grieg's former home in Bergen)
is dedicated to his legacy.

(from naver.com 네이버 지식백과 두산백과 wikipedia.org)


[Map of Consciousness]



Classic Composer, Concert building, Influence(+) ~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C+


(MoC: Map of Consciousness) 의식 지도

MoC(의식 수준): 500~600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elected/Recommended Youtube Videos/Images are shown.
Joint R&D: If you (major Portal) are interested in
the new Worldwide Phonetic Service using Korean Alphabet Domains
(ㄱ.com .. ㅎ.com ㅏ.com .. ㅔ.com 김.net 이.net 박.net ..), Please let us know.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