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me 베버 Max Weber
Edit 2018-06-14 오전 7:51:24
PIG C+
Home http://bit.ly/1XRVJ1z
SNS1 http://bit.ly/1Ue1UZM
SNS2 https://en.wikipedia.org/wiki/Max_Weber
SNS3 http://bit.ly/24LJB0L
 related < HOME > < EDIT> Click: 4172
      
Register your Global social NAME
베버-Max Weber,Sociologist, 철학자, Germany
막스 베버(Max Weber) 사회학자,(전)대학교수


[출생] 1864년 4월 21일
프로이센 작센 에르푸르트

[사망] 1920년 6월 14일 (56세)
독일 바바리아 뮌헨

[학력] 하이델베르크 대학교 철학 박사
[직업] 사회학자, 철학자, 정치경제학자
[종교] 프로테스탄트
[배우자] 마리안 베버
[부모] 막스 베버 1세, 헬레네 베버


[학력사항]
괴팅겐대학교
베를린대학교
하이델베르크대학교

[경력사항]
1919 독일 뮌헨대학교 교수
1918 오스트리아 빈대학교 교수
1896 독일 하이델베르크대학교 정치경제학 교수
독일 프라이부르크대학교 정치경제학 교수
독일 베를린대학교 교수


막시밀리안 카를 에밀 베버(Maximilian Carl
Emil Weber) 또는 막스 베버 (Max Weber, 1864
년 4월 21일 ~ 1920년 6월 14일)는 독일의 법률
가, 정치가, 정치학자, 경제학자, 사회학자로,
사회학 성립에 막대한 영향을 끼친 인물이다.
그는 사회학과 공공정책학 분야의 근대적 연구
토대를 마련한 학자로 평가되고 있다. 베버는 베
를린 대학교에서 처음 연구 활동을 시작했으며,
말년에는 프라이부르크 대학교, 하이델베르크 대
학교, 빈 대학교 그리고 뮌헨 대학교에서 연구활
동을 했다. 당대 정치 분야에 상당한 영향력을
행사하기도 했다. 베버는 베르사유 조약의 독일
제국 측 협상대표로 선임되기도 했으며, 바이마
르 헌법의 초안을 닦는 위원회의 일원으로 활동하였다.


[생애]
베버는 독일 튀링엔 주의 에어푸르트에서 막스
베버 1세의 일곱 자녀 가운데 장남으로 태어났는
데, 아버지는 국민자유당의 부유하고 유력한 정
치가이자 공무원이며, 어머니 헬레네 팔렌슈타인
(Helene Fallenstein)은 절대적인 도덕 신념을
견지한 개신교도이자 칼뱅주의자였다. 베버 1세
가 공직 생활을 하면서 그의 가정도 정치와 가까
워졌으며, 그의 살롱에서는 여러 저명한 학자와
유명 인사가 드나들었다. 베버는 어머니의 인생
관에 강한 영향을 받았으며, 스스로 종교적이라
고 주장하지는 않았다.

어린 베버와 동생 알프레드 베버(그 역시 사회학
자이자 경제학자가 되었다)는 이렇듯 지적인 분
위기에서 자랐다. 베버가 13살이던 1876년 성탄
절에 부모님에게 준 선물은 두 편의 역사 평론
인 "독일 역사의 과정에 대하여. 황제와 교황의
지위를 중심으로"와 "콘스탄티누스 시대부터 민
족 대이동까지 로마 제국 시대에 관하여"였다.
14살 때 그는 호메로스, 베르길리우스, 키케로,
리비우스를 주석으로 단 글을 썼으며, 대학 진
학 전에 괴테, 스피노자, 칸트, 쇼펜하우어에 대
한 지식을 섭렵하였다. 베버가 사회 과학 분야
로 학업을 계속하리라는 것은 분명해 보였다.

1882년 베버는 하이델베르크 대학교 법대에 입학
하였다. 법과 공부를 하는 동시에 젊은 베버는
경제학 강의를 듣고, 중세 역사와 신학을 공부하
였다. 그는 잠시 스트라스부르에서 독일군으로
복무하였다.

1884년 가을에 베버는 베를린 대학교에서 수학하
고자 부모님 집으로 돌아왔다. 이후 8년 동안 괴
팅겐 대학교에서 한 번, 그리고 잠시 군사 훈련
차 잠시 자리를 비운 것을 빼고 베버는 부모님
의 집에서 머물며 처음에는 학생으로, 나중에는
하급 법정 변호사로, 나중에는 베를린 대학교에
서 강사로 일하게 된다. 1886년 베버는 영미권
의 법 체계에서 변호사회에 해당하는 "참조
인"(Referendar) 시험에 통과하였다. 1880년대
말에 베버는 역사 공부를 계속하였다. 1889년 그
는 "중세 사업 조직의 역사"라는 제목의 법제사
에 대한 박사 논문을 써서 법학 박사 학위를 땄
다. 2년 뒤 베버는 하빌리타치온 논문인 "로마
의 농업사와 공법 및 사법에서 그 중요성"을 완
성하였다. "사강사"(Privatdozent)가 된 베버는
이제 독일에서 교수직 자격을 얻게 된다.


박사 논문과 하빌리타치온 논문을 쓰는 사이 몇
년 동안 베버는 당시 사회 정책에도 관심을 갖
게 되었다. 1888년 그는 역사학파 쪽 독일 경제
학자들의 새로운 모임인 "사회정책학회(Verein
fur Socialpolitik)에 가입하였는데, 이들은 경
제학의 역할은 우선 당시 여러 사회 문제를 해결
하는 것이라고 보았으며, 경제 문제에 관한 대규
모 통계 연구를 주창하였다. 그는 정계에도 발
을 들여 좌파 성향의 복음주의 사회 의회에 가입
하였다. 1890년 "폴란드 문제" 즉 동부 이동
(Ostflucht, 지역 노동자들이 당시 급속히 산업
화되던 독일 도시로 이주하면서, 독일 동부로 외
국인 농장 노동자들이 유입하던 것을 뜻한다)를
연구하기 위하여 "학회"(Verein)이 설립되었다.
베버는 이 연구에 뛰어들어 결과물의 상당 부분
을 썼다. 최종 논문은 뛰어난 경험적 연구 저작
으로 널리 찬사받았으며, 농업 경제학 분야에서
베버의 명성을 굳혔다.

1893년 그는 그의 먼 친척인 마리안 슈니트거
(Marianne Schnitger)와 결혼하였는데, 나중에
이 사람은 여성주의자로 자신의 권리를 주장하
는 작가가 되어, 베버가 죽은 뒤 남편의 학술지
논문을 모아 책으로 출판하는 데 기여하였다.
1894년 부부는 프라이부르크로 이사하여, 이곳에
서 베버는 프라이부르크 대학교 경제학 교수로
임명되었다가, 1896년 하이델베르크 대학교에서
같은 자리를 받았다. 이듬해에 아버지 막스 베
버 1세는 아들과 심한 다툼을 하고 두 달 뒤에
세상을 떠났다. 그 뒤 베버는 점차 신경 과민과
불면증에 시달리게 되어 교수직을 수행하기 어렵
게 되었다. 그의 상태 때문에 자신의 수업도 줄
어들었고, 1899년 가을 마지막 강의는 끝내지도
못하였다. 1900년 여름과 가을에 요양소에서 몇
달을 보내다가 베버와 아내는 그 해 말에 이탈리
아를 여행하였으며, 1902년에야 하이델베르크로 돌아왔다.

1890년대 초에 왕성한 저작 활동을 한 뒤 베버
는 1898년 초부터 1902년 말까지 전혀 글을 출판
하지 않았으며, 1903년 가을에 교수직을 떠났다.
이러한 의무에서 벗어나 그 해에 베버는 사회 과학과
사회 정책(Archiv fur Sozialwissenschaft und Sozialpolitik)
학술지에서 동료 에드가 야페(Edgar Jaffe)와
베르너 좀바르트(Werner Sombart)와 함께 공동
편집장직을 맡았다. 1904년 베버는 이 학술지에
그의 매우 독창적인 몇몇 저작을 출판하게 되었
는데, 그 가운데는 개신교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
도 있었다. 이것은 그의 가장 유명한 저작이 되
었으며, 나중에 그가 경제 체제의 발전에 문화
와 종교가 끼치는 영향에 대하여 연구하는 데 토
대를 마련하였다. 이 저작은 베버 생애에 출간
된 책 가운데 하나일 뿐이다. 또 그 해에 그는
미국을 방문하여 세인트 루이스에서 세계 박람회
(루이지애나 만국 박람회)와 연계한 예술 및 과
학 회의에 참가하였다. 그는 성공을 거두었으
나, 베버는 자신이 그때 일반 강의를 다시 맡을
수 없다고 생각하였으며, 1907년에 유산을 받아
개인 학자로 계속 활동하였다. 1912년 베버는 사
회민주주의자와 자유주의자를 규합하기 위하여
좌파 정당을 조직하고자 노력하였다.
이 시도는 성공하지 못하였는데, 아마도 여러 자유주의자들이
당시 사회민주주의자들의 혁명 이념을 두려워 했기
때문이었을 것이다.

제1차 세계 대전 동안 베버는 하이델베르크의
군 병원에서 원장으로 잠시 복무하였다. 1915년
과 1916년에 그는 전후 벨기에와 폴란드에서 독
일의 수위권을 유지하려는 위원회에서 일하였다.
독일 제국의 확장과 전쟁에 대한 베버의 생각은 전쟁을
거치면서 바뀌었다. 그는 1918년 하이델베르크에서
노동자 및 병사 평의회의 일원이 되었다.
같은 해 베버는 베르사유 조약에서 독일 정전 위원회와
바이마르 헌법 기초를 맡는 위원회에서 고문이 되었다.
그는 바이마르 헌법의 제48조를 삽입하는 데 지지하였다.
이 조항은 나중에 아돌프 히틀러가 포고를 통한 지배권
을 확립하는 데 이용하여, 히틀러 정부가 반대파
를 억압하고 독재 권력을 얻게 되었다. 이때 베버가
독일 정치에 기여한 점은 아직도 논쟁거리이다.

베버는 이때 다시 강의를 하게 되었는데, 처음에
는 빈 대학교에서, 나중에 1919년에는 뮌헨 대학
교에서 일하였다. 뮌헨에서 그는 독일 대학에서
최초인 사회학 학회의 회장이 되었으나, 결국에
는 개인의 사회학 직위를 갖지는 않았다. 베버
는 1919년과 1920년에 우파의 선동 때문에 정계
를 떠났다. 뮌헨의 여러 동료와 학생들은 1918년
과 1919년 독일 혁명 당시 그의 연설과 좌파적
태도에 반대하였으며, 일부 우파 학생들은 그의
집 앞에서 시위를 벌이기도 하였다. 막스 베버
는 에스파냐 독감에 걸렸으며, 1920년 6월 14일
뮌헨에서 폐렴으로 세상을 떠났다.

[사상]
그는 역사파의 계통에 속해 있으나, 학문 방법론
에서는 리케르트 영향하에 신 칸트 파의 입장을
취하였다. 근대 자본주의 특징을 프로테스탄티즘
과 관련하여 밝힌 것은 그의 뛰어난 업적이다.
그의 학문적 활동은 사회학·경제학·역사학·법
학 등 매우 폭이 넓었으며, 근대의 가장 위대한
사회 과학자의 한 사람으로 일컬어진다.

베버의 주요 저작들은 종교 사회학, 정치 체제,
조직 이론, 행위의 합리화를 다루고 있다.

그의 가장 유명한 저술은 개신교 윤리와 자본주
의 정신으로, 그는 종교 사회학에서 연구를 시작
하였다. 이 책에서 베버는 서방과 동방 문화가
각자 발전하는 방식의 여러 원인 가운데 종교가
한 요소였다고 주장하며, 금욕적 칼뱅주의라는
특정한 성격이 서구의 합법적 권위, 관료제, 자
본주의 발전에 영향을 끼쳤음을 강조한다. 또 여
기서 그는 자본주의가 마르크스적 맥락에서 순수
하게 유물론적이지 않고 소유 관계, 기술, 지식
의 발전만으로는 설명할 수 없는 종교적 이상과
관념에서 비롯된다고 주장하여 개신교가 자본주
의의 발흥에 끼친 영향을 검토한다.

그의 또다른 주요 저작인 《직업으로서의 정치》
에서 베버는 국가를 합법적 폭력을 독점하도록
주장하는 독립체로 규정하였으며, 이는 현대 서
구 정치 과학 연구의 근간을 이루게 되었다. 베
버는 경제와 사회에서 했던 관료제 분석은 현대
의 조직 연구에서 아직도 중심적이다. 그의 유명
한 업적을 "베버 명제"라고 칭하기도 한다. 그
는 처음으로 사회적 권위의 다양한 측면을 인식
하여, 카리스마적 권위, 전통적 권위, 법적 권위
로 범주화하였다. 그리하여 그는 관료제를 분석
하면서 근대 국가 조직이 합리적 권위에 기반을
두고 있다고 썼다.


[가치]
베버에 따르면, 문화의 세계는 이른바 가치의 세
계이므로 가치를 떠나서는 어떠한 사회과학 연구
도 진전되지 않는다. 여기에서 가치는 주관적 성
격과 객관적 성격을 모두 가지고 있으므로, 과학
적 지식을 얻기 위해서는 가치문제를 신중하게
다루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베버는 가치 문제를 3가지(가치관련,가치판단,가
치중립) 로 구분하여 설명하였다. 기본적으로 가
치관련은 사회학자, 역사학자가 연구 시행 시 가
치설정을 가능하게 한다. 사회적 실재는 무한하
고, 문화의 세계는 가치의 영역이기 때문이므로
연구자는 설정없이는 연구시작을 할 수 없게 된다.
베버는 연구에서 가치관련의 예를 다음과 같이 들고 있다.
첫째, 연구주제의 선택, 결정 시 둘째, 본질적인 것을
부차적인 것들로부터 고르는 선택 시 셋째,
연구작업과정에서 여러 요소들과 의미들 사이의
인과관계 정립과 합리적 이유의 제공 넷째,
인과관계의 연쇄의 소급 적용시.
즉, 인과적 소급의 진전의 상한 설정.
다섯째, 연구 내용 논증에서 개인적 경험과 모호한
감정성의 배제를 통해 연구 내용을 객관화 시킬
수 있다. 베버는 사회과학에서 해석이나 이론을
정책이나 실천과 구별한다. 이를 통해 가치관련
을 개입시켜야 하며, 좋고 나쁨을 결정하고 가치
판단을 개입시켜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그에
대한 이유는, 해석이론은 그 내용에서 명증적이
어야 하는 것이지, '올바른' 등의 형용사적 용어
로 정당성을 주장하는 것은 과학이 될 수 없기
때문이다. 한편, 가치판단은 정책과 정치세계의
가치이다. 베버에 따르면, 과학적 지식에 기초하
여 정책입안, 정책실천 시에는 가치판단이 요구
된다. 베버는 당시 독일 정치가들이 분명한 가치
판단을 결여한 상태로, 이해관계에 따라 이합집
산 하는 모습을 비판하였다. 베버는 가치중립을
강의실에서의 가치라고 주장했다. 베버는 대학강
단에서의 개인적(사적)가치판단을 반대했다.

강의실에서 교수는 강의를 하고, 학생은 침묵상태에서
학습하고 있으므로 대등한 입장에서의 비판이 허용되어 있지 않다.
따라서 교수의 일방적인 개인적 가치판단이나 개인적 신념의
주입강의는 불공평하다고 인식하였다.
교수의 개인적 가치판단의 주입강의는 학생을 자기보다
좁은 시야의 사고를 갖게 할 위험이 있다고 주장했다.
현대사회와 같이 가치들의 적대성이 지배하고 다신교의
시대에는 개인적 가치판단은 객관성을 갖기 어렵다고 주장했다.
따라서 베버는 가치중립의 입장을 교수들의 강의윤리라 설명하고,
교수의 성실성은 그가 얼마나 가치중립적 입장에서
강의하는가에 의해 증명된다고 강조하였다. 베버
에 따르면, 교수가 해야 할 역할은 여러 가지 가
치들과 그리고 목적에 대한 여러가지 수단들의
관계의 선택항목들을 여러가지 수단들의 관계의
선택항목들을 논리적으로 명쾌하게 분석하여 제
시하는 데 그치고, 가치판단은 유보하여 후에 학
생들에게 맡기는 것이라고 하였다.

베버의 시대는 가치의 혼돈과 가치판단 범람의
시대였다. 당시 독일 대학들에서 대부분의 대학
교수들은 황제를 찬양하는 소위 어용교수들이었
다. 따라서 강의시간에도 황제를 찬양하고 강의
방식은 자신의 주장과 견해만을 강력히 설명하면
서 타인의 견해는 부정, 비판하는 가치판단에 의
거한 방식이었다. 베버는 이러한 방식을 비판하
고, 엄격한 학문주의적 입장에서 모든 학설들을
공정하게 설명해주는 가치중립적 강의를 주장했
다. 이를 통해 독일 민족의 꺼지지 않는 지적 심
장을 대학 안에 잘 보존하고자 하였다.

[사회변동]
베버는 사회과학과 역사에서 맑스의 경제결정론
을 비판하고 이를 극복하고자 하였다. 베버는 맑
스의 경제환원주의를 다시 세분화 하였다.

경제적 결정 부문은 경제적 목적을 위해 일부러
창출한 제도들을 뜻한다. 즉, 경제 제도 자체의
영역을 의미하며 은행, 주식의 사례를 들 수 있
다. 경제적 연관 부문은 그 자체는 비경제적이면
서도 경제적으로 연관된 행동과 제도의 영역을
의미한다. 가령, 정치,법률,종교 등을 꼽을 수
있다. 경제적 조건 부문은 그 자체로 분명히 비
경제적 현상이면서 경제와 연관이 없지만, 간접
적으로 시대의 경제제도의 영향을 받거나 영향주
는 영역이다. 가령, 문학, 예술 사상 등이 예이다.
이처럼 사회는 경제적으로 연관되고, 경제적으로
조건지어진 영역이 매우 많으므로 각 부분이 상대적
자율성을 갖고 있는것으로 보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베버는 맑스가 경제에 의해 결정되는 종속적인
반영물로 본 관념까지도 상대적 자율성이 있으며,
사회 변동의 원동력으로 작용할수도 있다고 논증하였다.
베버에 의하면 위대한 사상가나 학자의 머리속에 있는
사상이나 관념은 사회변동을 가져올 수 없다고 보았다.
이 점에서 관념과 물질력은 근본적으로 다른 성격을 갖고 있다.
그렇다고 해서 관념이 사회변동의 원동력으로 작용하지
못하는 것은 아니다. 관념은 물질력과는 다른 방법으로
사회 변동의 원동력으로 작용할 수 있다.

우선 관념의 특징은 일부 지식인들이 현실사회의
복잡한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구제 목적을 내세우는
여러 가지 관념 또는 특수 가치이념에서 찾을 수 있다.
지식인들은 이 관념에 의거하여 새로운 세계상을 만들어
제시하며, 관념이 사람들을 납득시킬 수 있는 이론적 합리성을
갖추어서 신뢰성을 갖는 것으로 만든다. 이러한 관념들과
세계상들은 그 자체가 각각 소우주의 성격을 갖고 자율적이며
다른 사람들을 납득시킬 수 있도록 이론적 합리주의를 발전시킨다.

베버에 의하면 이것만으로는 관념들이 사회변동
의 원동력이 되지 않는다. 그 관념들이 일정의
이해상황에 동조를 구해야 한다. 즉, 내적 심리
적 이해상황에서 자발적 결사체를 결성하려는 단
체결성력의 추동이 나온다. 이에 내적심리적 이
해상황에서 자발적 결사체를 조직할 때, 외적사
회적 이해상황의 갈등상태에 비추어서 그들의 요
구와 목적을 가장 잘 충족시켜 줄 수 있다고 판
단되는 하나의 관념을 가운데서 친화력이 큰 것
부터 선택하는 경향을 가진다. 이때 자발적 결사
체가 관념을 선택하는 기준은 친화력이 가장 중
시되므로 베버의 이론을 선택적 친화력의 이론이
라고 명명한다.

자발적 결사체가 선택적 친화력에 의거하여 관념
을 선택하면 그 관념은 실천적 합리주의의 성격
을 갖는다. 자발적 결사체는 선택된 관념의 지도
와 규제와 추동을 받으면서 운동을 전개하여 사
회변동의 기폭제로 작용한다.

[이념형]
베버에게 있어 사회과학은 추상적 개념속에 존재
하는 가설개념으로 구성되어 있는 것이었다. 그
러므로 이념형은 사회과학 이론과 연구속에 존재
하는 주관적이고도 형이상학적인 요소로 이해되
었고, 이러한 형이상학적 개념들은 자연과학과
사회과학을 구분하는 필수적인 요소로 인식된 것이다.

이념형은 주어진 현상의 요소들이나 구체적인 문
자로 구성되어 있으나, 이것은 각각의 특정한 케
이스들의 특징과 모두 일치함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가령 추상적인 현상을 서로 다른 구체적
인 용어 들로 규정해 볼 수 있으나, 반대로 구체
적인 용어 각각이 추상적인 현상 하나를 온전히
포괄하지는 못한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념형이
란, 완벽한 것을 의미하는 것이라 볼 수 없으
며, 도덕적 이상성도 아니며, 구체적 수치의 평
균으로 인식하는 것도 무리가 있다. 그러나 주어
진 환경에서의 공통적인 사례들을 강조하는 특정
한 요소로 이해해 볼 수 있다.

한편 '이념'이라는 용어를 사용한 점은 굉장히
주목해야 할 부분이다. 베버는 '이념'이라는 용
어를 사상의 세상(독일어로는 'Gedankenbilder')
으로 인식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이것은 이 이념
형이라는 용어가 완벽한 것이 아니며 단지 순리
를 따르는 사회적 실체의 혼란함을 가시적으로
드러내주는 것을 돕는 사상의 구조로 인식하는
것이다. 베버는 그의 저서에 적기를, "이념형이
란 하나 혹은 다수의 관점에 의해 강조된 한 쪽
입장에 따라 형성되는 것이고, 엄청나게 다분화
되고 각각의 통합에 의해 그리고 한 쪽 측면으
로 강조된 관점들이 분석적 구성의 모습으로 통
합되는 현재 혹은 종종 구체적인 현상의 부재등
으로 구성된 개념"이라고 하였다.

한편, 이념형은 비교사회학적 측면에서 사회나
경제적 현상을 분석할 때 굉장히 유용한 도구이
며 이는 일반적인 수준을 넘어선다는 점에서, 추
상적인 생각과 구체적인 역사적 사례등과 같은
장점을 가지고 있다는 점에서 역시 그러하다. 이
념형은 자본주의와 같은 전역사적 현상과 베버
자신의 프로테스탄트 윤리분석과 같은 역사적인
독특한 현상의 일반적인 분석 모두를 가능하게
해준다. 특정한 현상에 대한 이해를 시도하기 위
해서, 행위자들의 행동을 묘사하는 것 뿐만 아니
라, 그들의 행동을 해석해내는 것 역시 중요하
다. 그러나 행동의 해석은 행동을 이전의 선험
적 이념형에 종속되어 분류해내려는 시도를 가
진 관찰자의 문제를 수반하기도 한다.

[막스 베버의 칼 맑스 비판]
베버는 과학적인 문제에서 마르크스주의와 논쟁
한 최초의 인물인데, 왜냐하면 엄격한 경제적 환
원주의는 바로 경제적인 현상에서조차도 결코 완
벽한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많은 마르크스주의
적 개념은 전혀 과학적 엄밀성을 가지고 있지 않
으며, 단지 형이상학적 '사상'일 뿐이다. 마르크
스는 자진해서 예언을 했지만, 과학은 어떤 예언
의 타당성도 보장할 수 없다. 베버는 마르크스주
의 교의를 또한 개인적인 선호도의 이유로 거부하였다.

그는 집단주의적인 사회주의 경제가 인간을 해방
시킬 수 있으리라고 믿지 않았는데, 그것은 모
든 활동과 같이 경제도 그 수단에 의해 제한되
기 때문에 세계적 구원의 역할을 수행할 능력이
없다는 이유에서이다. 그것은 오히려 관료제적
기제하에서 인류에 대한 억압으로 이끈다. 어떤
경우에는, 완전히 집단화된 경제는 시장경제보다
도 더 악화된 무정부를 이끌기도 하는데, 그것
은 집단화된 경제에 의해 탄생하는 과도한 관료
제 때문이다.

더욱이 마르크스주의적인 사회주의혁명은 사회
를 추상적으로 두 개의 대립적인 진영으로 구분
하지만, 모든 구체적인 역사상의 사회는 프롤레
타리아와 부르조아지 진영 내부에서의 다양한 계
층을 포함하여 사회적 계층의 다원성을 가지고
있다. 베버에게 있어서 혁명은 흔히 지식인의 흥
분의 근원이 된다. 어쨌든 인간이 탈소외라는 모
호한 개념의 이름을 빌려서 혁명에 의해 급격하
게 전환될 수 있다고 믿는 것은 바로 대이변을
바라는 이데올로기의 덫에 걸리는 지적인의 병폐인 것이다.

그러나 베버는 마르크스주의 지식인들의 비관용
성을 매우 비난한다. 그들은 진리를 알고 있다
고 확신하고서 경멸하는 나머지 대중들에게 그것
을 강요하고자 한다. 베버에게 있어서 그들은 토
론이 불가능한 '믿음의 전사들'처럼 보이는데,
사회적 유토피아에 대한 그들의 헌신은 경험을
무시하게 만들었다. 사실상 베버는 마르크스주
의 지식인, 특히 독일에 있는 러시아 망명자들과
의 만남을 종종 언급하기는 했지만, 그들에 대
해 단지 제한된 신뢰를 가지고 있었다. 왜냐하
면 그들은 정치적 활동에 대한 뜻을 반영하고자
하는 의지를 가지고 있기보다는 오히려 권력에
대해 탐욕스러운 것 같았기 때문이다.

[저서]
《개신교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DIE PROTESTANTISCHE ETHIK
UND DER GEIST DES KAPITALISMUS)
《경제와 사회》(Wirtschaft und Gesellschaft)
〈직업으로서의 정치〉
〈직업으로서의 학문〉
《적법한 통치의 3가지 유형》(Die drei reinen Typen der
legitimen Herrschaft)

==========================================
Max Weber

[Born] Karl Emil Maximilian Weber
21 April 1864
Erfurt, Saxony, Kingdom of Prussia

[Died] 14 June 1920 (aged 56)
Munich, Bavaria, Germany

[Nationality] German
[Fields]
Economics, Sociology, History, Law, Politics,
Philosophy
[Institutions]
Universities of Berlin, Freiburg,
Heidelberg, Vienna, Munich
[Alma mater]
University of Berlin
University of Heidelberg
[Known for]
Weberian bureaucracy
Disenchantment · Ideal type
Iron cage · Life chances
Methodological individualism
Monopoly on violence
Protestant work ethic
Rationalisation · Social action
Three-component stratification
Tripartite classification of authority
Verstehen

Karl Emil Maximilian "Max" Weber
(21 April 1864 ~ 14 June 1920) was a German
sociologist, philosopher, jurist, and
political economist whose ideas profoundly
influenced social theory and social
research. Weber is often cited, with
Emile Durkheim and Karl Marx, as
among the three founders of sociology.

Weber was a key proponent of methodological
antipositivism, arguing for the study of
social action through interpretive (rather
than purely empiricist) means, based on
understanding the purpose and meaning that
individuals attach to their own actions.
Unlike Durkheim, he did not believe in
monocausality and rather proposed that for
any outcome there can be multiple causes.

Weber's main intellectual concern was
understanding the processes of
rationalisation, secularisation,
and "disenchantment" that he associated with
the rise of capitalism and modernity, and
which he saw as the result of a new way of
thinking about the world.

Weber is best known for his thesis combining
economic sociology and the sociology of
religion, elaborated in his book The
Protestant Ethic and the Spirit of
Capitalism, in which he proposed that
ascetic Protestantism was one of the
major "elective affinities" associated with
the rise in the Western world of market-
driven capitalism and the rational-legal
nation-state. He argued that it was in the
basic tenets of Protestantism to boost
capitalism. Thus, it can be said that the
spirit of capitalism is inherent to
Protestant religious values.

Against Marx's historical materialism, Weber
emphasised the importance of cultural
influences embedded in religion as a means
for understanding the genesis of capitalism.
The Protestant Ethic formed the earliest
part in Weber's broader investigations into
world religion; he went on to examine the
religions of China, the religions of India
and ancient Judaism, with particular regard
to their differing economic consequences and
conditions of social stratification.

In another major work, Politics as a
Vocation, Weber defined the state as an
entity that successfully claims a "monopoly
of the legitimate use of physical force
within a given territory". He was also the
first to categorise social authority into
distinct forms, which he labelled as
charismatic, traditional, and rational-
legal. His analysis of bureaucracy
emphasised that modern state institutions
are increasingly based on rational-legal authority.

Weber also made a variety of other
contributions in economic history, as well
as economic theory and methodology. Weber's
analysis of modernity and rationalisation
significantly influenced the critical theory
associated with the Frankfurt School.

After the First World War, Max Weber was
among the founders of the liberal German
Democratic Party. He also ran unsuccessfully
for a seat in parliament and served as
advisor to the committee that drafted the
ill-fated democratic Weimar Constitution of
1919. After contracting Spanish flu, he died
of pneumonia in 1920, aged 56.

(from naver.com wikipedia.org)


Combining, Capitalism, Critical theory and more(+)~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C+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