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G Creativity Grade: B
Edit 2020-11-19 오전 7:35:52
PIG C+
Home http://bit.ly/1Lzl6wG
SNS1 https://en.wikipedia.org/wiki/Franz_Schubert
SNS2 http://bit.ly/1Rz8qHA
SNS3 http://bit.ly/1LUVCrx
 related < HOME > < EDIT>
Rname
      
슈베르트-Franz Peter Schubert, 작곡가, Austria
프란츠 페터 슈베르트, Franz Peter Schubert



[예명] 닉네임은 가곡의 왕
[출생] 1797년 1월 31일
신성 로마 제국 빈
[사망] 1828년 11월 19일(31세)
오스트리아 제국 빈

[국적]
신성 로마 제국
오스트리아 제국
[직업]
비올라 연주자, 피아노 연주자
오르간 연주자, 지휘자, 작곡가
[악기]
비올라, 피아노, 오르간, 지휘
[종교]
로마 가톨릭교회



[요약]
오스트리아의 초기 독일 낭만파의 대표적
작곡가로 '가곡의 왕'으로 불린다.
주로 빈에서 활동하며 다양한 부문에 걸쳐 많은
작품을 남겼고 가곡을 독립된 주요한 음악의
한 부문으로 끌어올렸으며 다양한 가곡형식으로
독일가곡에 큰 영향을 주었다.
주요작품에 《아름다운 물방앗간의 처녀》,
《겨울나그네》 등이 있다.



--------------------------------------

프란츠 페터 슈베르트(Franz Peter Schubert)는
오스트리아의 작곡가이다.
음악의 최고봉 중 한 사람이다.

관현악곡·교회 음악·실내악·피아노곡 등
명작이 많은데, 특히 리트(독일 가곡)에
뛰어난 작품이 많으며, 19세기 독일 리트 형식의
창시자이다. 여러 가지 의문점을 남긴 채 31세로
병사한 그는 가난과 타고난 병약함 등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690여 편의 가곡, 13편의 교향곡, 소나타,
오페라 등을 작곡했으며, 가곡의 왕이라고 불린다.



[생애]
[유년기]
오스트리아 빈의 교외 리히텐탈에서 독일의
슐레지엔의 자작농 출신이자 초등학교 교장인
아버지와 요리사인 어머니의 4번째 아들로 태어났다.
음악을 좋아하는 아버지는 음악에 재능이 있는
슈베르트를 5살부터 악기교육을 시켰다.
1년 뒤 그의 아버지의 학교에 입학한 슈베르트는
그때부터 공식적인 음악 교육을 받기 시작했다.
그의 아버지는 슈베르트에게 바이올린의 기초를
가르쳤으며, 그의 형 이그나츠는 슈베르트에게
피아노 교습을 시켰다. 7살부터 슈베르트는
지역 교회의 합창단장인 미하엘 홀저로부터 교습을
받았다. 또한 가족 현악 4중주에서 형 이그나츠와
페르디난트는 바이올린, 아버지는 첼로,
자신은 비올라를 맡아 연주하기도 하였다.



슈베르트는 어려서부터 음악에 대한 재능이
뛰어났으나 아버지가 음악을 가르친 이유는
취미가 음악이었기 때문이었지, 슈베르트를 음악인으로
키우기 위한 것은 아니었다. 그래서 나중에 어른이
된 슈베르트는 교사가 되기 바라는 아버지와
진로문제로 갈등을 겪게 되었다.
1804년 슈베르트는 살리에리의 지도를 받았으며
그 재능을 인정 받기도 하였다.
1808년에는 스타드콘빅트 (궁정 신학원)에 장학생으로
입학하고 그곳에서 모차르트의 서곡이나
교향곡을 접하게 되었는데 그는 특히 모차르트를
좋아하고 베토벤을 존경하였다.
13세 때 변성으로 궁정학교 수업을 그만두었다.



[교사생활]
오스트리아에서는 군복무를
일정기간의 교사근무로 대신하는 대체복무제를
허용하고 있었으므로 아버지의 뜻에 따라
1814년부터 아버지가 근무하는 초등학교에서
조교사로 일했다. 이때부터 작곡 활동을 시작했으며,
이 해에 바 장조의 미사곡(로마 가톨릭교회에서
장례미사에 사용하는 음악)을 작곡하였는데,
이 곡의 독창을 부른 테레제 그로브는 슈베르트의
첫 번째 애인이었다. 하지만 둘 사이의 사랑은
테레제 부모의 반대로 이뤄지지는 못했다.



[작곡 활동 및 연주여행]
1815년 18세 때에 그의 재능을 아는 친구들의
도움을 받아 수백 곡의 가곡을 썼으며,
괴테의 시에 곡을 붙인 《마왕》, 《휴식 없는 사랑》,
《들장미》 등의 명작도 이 해에 작곡되었다.
그가 지은 가곡 중 일부는 지인들의 도움으로
책으로 편집되었다.
1816년 친구 쇼버의 권유로 친구 집에 머물며
작곡에 몰두하였다. 이때부터 그의 방랑생활이 시작되며,
죽는 날까지 그를 괴롭힌 매독 또한 이 시기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그 후 1817년 당시 최고의 성악가이자,
25세 연상의 친구였던 포글을 만났다.
포글은 슈베르트의 재능을 존중하여 슈베르트가
지은 노래를 많이 불러 그의 노래는
세상에 많이 알려졌다.



1818년에는 가곡 《죽음과 소녀》, 《송어》를
작곡하였으며 에스테르하지 공작 집안의
두 딸의 가정교사가 되어 한여름을 첼리즈에서 보냈다.
이듬해에 포글과 함께 오스트리아 각지로
연주 여행을 하였다. 1819년 라이바흐 사범
학교의 교사가 되려고 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고,
부친의 학교에 머물러 있으면서 많은 작품을 작곡하였다.



가곡 <유랑인>이나 <제5교향곡> 등이 이때의 작품이다.
1823년에는 《유랑인의 환상곡》, 《로자문데》
등을 발표했고 그 해 여름, 친구의 집에서 읽은
뮐러의 시에 감동하여 《아름다운 물방앗간의 처녀》를
작곡하였다. 1824년 다시 에스테르하지가의
음악 교사가 되어 전원 생활을 즐기며,
<현악 4중주곡>을 작곡하였다.
이듬해 다시 포글과 서부 오스트리아로 여행하였는데,
이때 <아베 마리아>를 작곡하였다.



1827년 30세가 되자 자신의 인생이 겨울을
맞았음을 아는 듯 《겨울 여행》를 작곡하였다.

1828년 3월 자작 연주회를 열어 성공을 거둔 뒤
교향곡 9번인 <대교향곡>을 완성하였으며,
그가 죽은 뒤 출판된 <백조의 노래>에 수록된 가곡의
대부분이 그 해 8월에 완성되었다.



[베토벤과의 만남]
슈베르트는 한때 베토벤과 만난 적이 있었다.
평소에 베토벤을 존경해왔던 슈베르트는 그를
만나고자 했지만 자신의 소심한 성격 탓에
쉽사리 만날 용기를 가지지 못했다.
게다가 베토벤의 청력상실을 비롯한 합병증으로
만난다 하더라도 제대로 된 대화를 하지 못하기 때문에
만날 기회를 더더욱 가지지 못했다.
그러다 지인들의 권유로 슈베르트가 용기를 내어
1827년 3월 19일, 베토벤 집에 방문하여 만나게 되었다.
놀라운 것은 이렇게 어렵게 만난 두 사람이
불과 2 km 정도 떨어진 곳에 살고 있었다는 것이다.
슈베르트는 베토벤에게 인사하는 한편 자신이
작곡한 악보를 보여준다.
베토벤은 슈베르트로부터 받은 그의 악보를 보고
감탄을 금치 못했으며 이렇게 늦게 만난 것에 대해
후회를 했고 슈베르트에게 다음과 같이 말한다.



"자네를 조금만 더 일찍 만났으면 좋았을 것을…
내 명은 이제 다 되었네. 슈베르트, 자네는
분명 세상에 빛낼 수 있는 훌륭한 음악가가 될 것이네.
그러니 부디 용기를 잃지 말게…"

이러한 베토벤의 말 한 마디 한 마디가 합병증으로
인해 힘이 들어 보였고 말할 때마다 계속되는
기침으로 슈베르트는 자신이 말하는 것보다
듣는 것이 더 괴로울 지경이었다.
그 후 베토벤은 청력상실로 듣지 못하는 탓에
슈베르트에게 자신에게 하고 싶은 말을 글로 적으라고
했지만 슈베르트는 자신이 존경하는
음악가의 병이 든 처참한 모습을 보고
소심한 성격때문에 일찍 만나지 못한 자괴감과
후회감에 빠져 괴로운 나머지 인사말도 없이
그대로 방을 뛰쳐나가고 말았다.
베토벤이 죽기 일주일 전의 일이었고
이것이 처음이자 마지막 만남이었다.
그러나 슈베르트는 1주일 뒤인 3월 26일,
베토벤이 죽자 그의 장례에 참여하였다.



[죽음]
베토벤이 죽고 1년 뒤인 1828년 그는 자신이
대위법이 부족한 것을 스스로 깨닫고
다시 공부하다가 11월 17일에 원인모를
병을 얻어 몸져 누웠다.
그의 병세는 날로 악화되어 기억력이 감퇴되고
헛것이 보이며 혼잣말을 하는 등 정신이상의
증세를 보이다가 이틀 뒤인 11월 19일에
31세의 젊은 나이로 빈에서 죽었다.
슈베르트의 아버지는 유해를 교회에 묻으려 했으나
당시 그를 돌보던 둘째 형 이그나츠가 평소에
존경하던 베토벤의 옆에 묻어주자고 제안을 해
빈 중앙 묘지의 베토벤 무덤 옆에 나란히 묻혔다.

슈베르트의 죽음에 대한 의문이 아직 풀리지
않았는데 식중독으로 죽었다는 설, 장티푸스로
사망했다는 설과 매독의 악화로 사망했다는
설도 있으며 현재는 매독으로 인한 사망에
신빙성을 얻고 있다. 별세한 해에 만들어진
최후의 가곡 14곡을 모은 것이 《백조의 노래》이다.



[주요 작품]
슈베르트는 그 짧은 일생에 수많은 가곡과
기악곡, 교향곡 등을 작곡하였으나, 그의
이름을 유명하게 한 것은 가곡이다. 690곡
에 이르는 가곡들이 모두 훌륭하다는 평을
듣지만, 특히 《겨울 여행》이나
《아름다운 물방앗간의 소녀》, 《백조의
노래》 등이 특히 뛰어난 작품이며, 자유로
운 표현력을 지니는 멜로디의 아름다움, 그
리고 화성의 미묘한 변화 등 낭만주의의 특
색을 잘 나타내고 있다. 교향곡에서는 제8
번의 《미완성》이 특히 유명하나, 제9번
《대 교향곡》의 아름다움도 잊어서는 안된
다. 피아노곡에서는 《방랑자 환상곡》,
《스케르초》, 《악흥(樂興)의 한 때》 등
이 알려져 있고, 실내악곡에도 《죽음과 소
녀》나 《송어》 등 걸작이 많다. 그 밖에
오페라·음악극의 작품도 있으며, 가곡 약
650곡을 비롯하여 교향곡·실내악·피아노
곡 등 1,200여 곡의 많은 작품을 남겼다.



[피아노 5중주곡 송어]
D.667(1819년). 보통 피아노 5중주라고
하면 현악 4중주에 피아노가 추가되는
것이 상례이나, 이 곡에서는 제2바이올린
대신 콘트라베이스를 사용하고 있다.



[교향곡 제8번 미완성]
D.759(1822년). 제2악장까지밖에 완성되어
있지 않다. 제3악장은 단편(斷片)과 초고
(草稿)밖에 없으며, 제4악장은 전혀 씌어
져 있지 않다.

[아름다운 물방앗간의 처녀]
D.795(1823년). 빌헬름 뮐러의 연작시에
붙여진 전 20곡으로 된 가곡집이다.

[겨울 여행]
D.911(1827년).《아름다운 물방앗간의 소
녀》보다 4년 후, 즉 1827년 2월부터 10월
사이에 작곡된 24곡으로 된 가곡집이다. 시
는 빌헬름 뮐러의 같은 이름의 연작시에 의
거하고 있지만 전작과는 달라 음울한 기분
에 뒤덮여 있고, 시의 순서에서도 약간의
차이를 보인다. 《아름다운 물방앗간의 소
녀》와 같은 일관된 줄거리는 없으나, 그래
도 시의 순서를 따라가면, 사랑에 찢긴 상
심한 사나이의 정처없는 나그네길에 시작되
고, 쓸쓸한 설경(雪景) 속을 헤매는 나그네
의 기분을 노래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그 중에서 제5번 <보리수>는 이 곡 중에서
도 특히 유명하며, 그 밖에 <봄의 꿈>, <우
편마차>, <까마귀>, <이정표> 등도 명작이
다. '겨울 나그네'로도 많이 알려져 있는
데, 이는 일본어 제목을 번역하는 과정에서 생긴 실수이다.



[백조의 노래]
D.957(1829년). 슈베르트는 1828년 11월 19
일에 세상을 떠났다. 그의 사후 빈의 출판
가 하즈링거는 사망한 해에 작곡된 14곡을
하나로 모아 <백조의 노래>라고 제목을
붙여 출판하였다. 백조는 다만 죽음의 직전
에만 운다는 전설을 토대로 하여 이것이 최
후의 작품이라는 의미에서 붙여진 것이다.
따라서 이는 작자가 의도한 연작 가곡집이 아니다.
14곡 중에서 처음의 7곡은 레루슈타프의 시
에, 다음 6곡은 하이네의 시에 곡을 붙였
고, 모두 8월에 작곡되었다.
남은 1곡 <비둘기의 심부름>은 자일드의 시
에 의해 10월에 작곡되었으며, 이것이 슈베
르트 최후의 작곡이 되었다.



그 중에서도 <세레나데>, <바닷가에서>,
<비둘기의 심부름> 등은 슈베르트의 전작품 중에서 최고
걸작으로 꼽히고 있다.

[교향곡 번호의 문제]
슈베르트의 교향곡은 사후 미발표곡이 계
속 추가 발표되어 여러 번 바뀌었다.
사후 브람스 등이 정리 출간할 당시, 완성
된 교향곡 일곱 곡에 대해 1번부터 7번 까
지를 붙이고, 이후 발견되어 출판된 미완
성 교향곡에 다음 번호인 8번을 부여했다.
이후 1951년의 도이치 목록 초판에서는
미완성 교향곡이 대 교향곡보다 먼저 작곡
되었음이 판명되어 대 교향곡이 9번으로
밀려나고, 당시 후대 사람들에 의해 편곡되
어 완성되어 있던 D729에 7번을 부여하였다.
그러나 1978년의 도이치 목록 개정판에서
는 D729는 슈베르트 본인에 의해 곡이 완성
된 것이 아니라는 지적에 따라 번호를 없애
고, 8번이던 미완성과 9번이던 대 교향곡
을 각각 7번과 8번으로 당겼다.

2012년 현재 가장 널리 사용되는 방식은
두 번째 방식으로, 이에 역시 편곡은 되어
있지 않은 D936a(Die Letze(마지막))까지
번호를 붙여 10번으로 하는 것이 일반적이
다(편의상 임의로 관용 방식이라 함). 첫
번째 부번방식은 오래된 음반에서 간혹 볼
수 있는 정도이며, 세 번째 부번방식(편의
상 임의로 개정 방식이라 함)은 정통성이
있다 하겠으나, 독일어권과 일본 외에는 그
다지 퍼지지 못했다. 그 외에 절충하여 6번
까지는 그대로 두고 그 뒤의 곡들에 대해
번호 대신 별칭이나 조성 등으로 구분하는
방식도 있다(편의상 임의로 절충 방식이라
함). 위키백과에서는 대부분의 언어판에서
표제어는 관용 방식을 채택하되 본문에서
개정 방식을 병기하고 있다.



======================================

Franz Peter Schubert
(31 January 1797 – 19 November 1828)
was an Austrian composer. Schubert died
at 31 but was extremely prolific during
his lifetime.
His output consists of over six hundred
secular vocal works (mainly Lieder),
seven complete symphonies, sacred
music, operas, incidental music and a
large body of chamber and piano music.

Appreciation of his music while he was
alive was limited to a relatively small
circle of admirers in Vienna, but
interest in his work increased
significantly in the decades following
his death. Felix Mendelssohn, Robert
Schumann, Franz Liszt, Johannes Brahms
and other 19th-century composers
discovered and championed his works.
Today, Schubert is ranked among the
greatest composers of the late
Classical era and early Romantic era
and is one of the most frequently
performed composers of the early
nineteenth century.

(from naver.com wikipedia.org 네이버 지식백과)


Composer, Classical, influence(+) ~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C+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elected/Recommended Youtube Videos/Images are shown.
Contents-Owner: if you don't want to be shown: please send email to us.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