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me 멘델스존 Felix Mendelsso
Edit 2019-11-04 오후 4:27:55
PIG C+
Home http://bit.ly/1i5XeWH
SNS1 http://bit.ly/1O0Vk85
SNS2 https://en.wikipedia.org/wiki/Felix_Mendelssohn
SNS3 http://bit.ly/1MjLPkf
 related < HOME > < EDIT> Click: 9885
      
Register your Global social NAME
멘델스존-Felix Mendelssohn, 작곡가, Germany
펠릭스 멘델스존
[ Jokob Ludwig Felix Mendelssohn-Bartholdy ]
한국.net

[출생-사망] 1809년 2월 3일~1847년 11월 4일 (38세)

[국적] 독일
[주요작품]
교향곡 제3번 a단조 스코틀랜드
교향곡 제4번 A장조 이탈리아 Op.90
교향곡 제5번 d단조 종교 개혁 Op.107
한여름 밤의 꿈
서곡 핑갈의 동굴 Op.26
서곡 고요한 바다와 즐거운 항해 Op.27
서곡 루이 블라스 Op.95
피아노 협주곡 제1번 g단조 Op.25
바이올린 협주곡 e단조(협주곡)
현악 8중주곡 E플랫장조 Op.20
현악 4중주곡 E플랫장조(실내악곡) Op.12에
서 칸초네타
피아노 3중주곡 제1번 d단조 Op.49
무언가집
베니스의 곤돌라의 노래
론도 카프리치오소 E장조 Op.14
오라토리오 엘리야
노래의 날개 위에 Op.34의 2
종달새의 노래 Op.48의 4


---------------------------------------
야코프 루트비히 펠릭스 멘델스존 바르톨디
(Jacob Ludwig Felix Mendelssohn-
Bartholdy, 1809년 2월 3일 ~ 1847년 11월
4일)는 독일의 초기 낭만파 시대의 작곡
가, 피아니스트, 오르가니스트, 지휘자로,
영어권 국가에서는 흔히 펠릭스 멘델스존이
라고 한다.

[작품]
그의 일생은 실로 작곡과 연주의 연속이었
다. 그는 슈베르트와 같은 생활의 고통이
없이 비상한 재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었는데, 그것이 작품상에 나타나,
명쾌하고도 아름다운 음악이 되었다.
그는 색채적이며 우아한 낭만적인 작품을
많이 남겼는데, 그의 바이올린 협주곡은
베토벤·브람스의 곡과 함께 3대 바이올린
협주곡으로 손꼽힌다. 그의 유명한 작품은
바흐의 고전 음악 연구에서 배워 얻은
바가 많고, 바흐를 세상에 소개한 공적은
실로 크다. 그는 낭만파의 선구자로,
신고전파의 길을 지시한 것으로서,
음악 사상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초기 작품]
멘델스존은 어린 시절 바흐, 베토벤,
모차르트의 영향을 크게 받아 12살에
작곡한 초기 현악 교향곡을 보면 이들을
따라간 흔적이 보이는데, 이 작품들은
멘델스존의 가정에서 연주하였으며, 그가
죽은 뒤 오랜 세월이 지나서야 출판되어
사람들이 연주하게 되었다. 이 작품은
1821년에서 1823년 사이, 즉 그가
12살에서 14살이던 시절에 쓴 것이다.


그의 놀라운 재능은 특히 성년기 초의 작품
에서 잘 나타나는데, 클라리넷과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 Eb장조 (1824년), 현악8중주
(1825년), "한여름 밤의 꿈" 서곡(1826년,
이 곡 종결부는 당시 멘델스존의 절친한
친구 아돌프 베른하르트 마르크스의 영향
을 크게 받은 것이다), 현악 4중주 A단조
(1827년, 2번으로 표시되나, 1번곡이
나오기 전에 먼저 작곡된 곡이다) 등이
바로 그러하다.
이러한 작품은 형식, 화성, 대위법, 음색,
베토벤의 작곡 기법을 그가 직관적으로
이해했음을 보여주며, 때문에 흔히
멘델스존의 재능이 지적인 이해 면에서
모차르트를 능가했다는 주장에도 일리가 있다.


[교향곡]
멘델스존이 성년이 되어 작곡한 교향곡의
번호는 작곡 순서가 아니라 대개 출판 순서
를 따른다. 작곡한 순서로는 1번, 5번, 4
번, 2번, 3번순 (그가 10년이 넘도록 교향
곡을 작곡하는 데 매달렸기 때문이다.
작곡 순서에서 교향곡 3번의 위치가 문제
가 되는데, 교향곡 5번 이후에 3번 초고를
시작했으나, 5번과 4번 다음으로
완성하였기 때문이다.)

전체 관현악단 편성의 교향곡 1번 C단조는
그가 15살이던 1824년에 작곡하였다.
이 곡은 실험적인 작품으로, 바흐,
베토벤, 모차르트의 영향을 나타내고
있다. 멘델스존은 1829년 런던을 처음으로
방문하여 로열 필하모닉 협회 (Royal
Philharmonic Society)와 함께 이 교향곡
을 지휘하였다. 3악장은 자신의 8중주곡을
스케르초인 관현악곡으로 편곡한 것이다.
이 작품은 큰 성공을 거두어 영국에서
명성을 얻게 쌓게 되었다.


1829년에서 1830년 사이에 멘델스존은
"종교 개혁"이라는 제목으로 알려진 교향
곡 5번을 썼다. 이 곡은 종교 개혁 300주년
을 기념하기 위한 곡이었다.
그는 이 작품에 만족하지 못하였으며,
악보 출판을 허락하지 않았다.

교향곡 3번 a단조 "스코틀랜드" 는 1830년
에서 1842년 사이에 작곡되어 간간히 수정
하였다. 이 작품은 낭만주의의 감성으로
스코틀랜드의 분위기를 담아냈지만,
사실 스코틀랜드의 민요를 차용하지는
않았다. 1842년 멘델스존은 이 작품을
피아노 2중주곡으로 편곡하여 출판하였으
며, 관현악 악보는 1843년에 나왔다.

멘델스존은 이탈리아를 여행하면서 감명을
받아 교향곡 4번 A장조 "이탈리아"를
썼다. 그는 1833년 이 곡을 초연하였으나,
계속 수정하려고 하여 살아 생전에 출판을
허락하지 않았다.


1840년 멘델스존은 교향곡 2번 Bb장조
"찬가"(Lobgesang)를 작곡하였으며,
이 악보는 1841년에 출간하였다.

[기타 관현악 작품]
멘델스존은 1820년대 후반경 스코틀랜드를
방문하여 느낀 인상으로 1830년 연주회용
서곡 헤브리디스 서곡 (핑갈의 동굴)을 작
곡하였다. 그는 유럽을 순회하던 중 헤브리
디스 제도의 스태파 섬에서 핑갈의 동굴에
가서 깊은 감명을 받았으며, 재빨리 서곡
의 도입부 주제를 썼으며 그날 저녁 이것
을 집에 편지로 보내었다.

그 밖에도 그는 여러 연주회용 서곡을 썼다.
오늘날 널리 연주하는 곡으로는 뤼 블라스 서곡
(멘델스존 본인이 싫어하던 빅토르 위고의 연극의
자선 공연회에 쓰이기 위한 곡이었다), 고요한 바다와 즐거운
항해 서곡 (Meerestille und Gluckliche
Fahrt, 괴테의 시에서 영감을 얻은 곡이
다), 아름다운 멜루지네 서곡이 있다.

부수 음악(incidental music) 한여름 밤의
꿈(Op.61)은 서곡이 나온지 17년 만에 1843
년에 작곡한 것으로, 결혼 행진곡도 1843년
에 작곡했다.


멘델스존의 바이올린 협주곡 E단조 Op.64
(1844년)은 페르디난트 다비트를 위해 쓴
곡으로, 멘델스존의 인기있는 음악 가운데
손꼽히는 곡이다.
이 작품을 준비할 때 멘델스존과 함께 일하
던 다비트는 자신의 과르네리 바이올린으
로 이 곡을 초연하였다.

멘델스존은 그리 잘 알려지지 않은 두 피아
노 협주곡을 쓴 바 있으며, 바이올린 협주
곡(D단조), 피아노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협
주곡 두 곡, 피아노와 바이올린을 위한 2
중 협주곡도 작곡하였다. 또 한 악장짜리
로 된 독주자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작품도
더러 있다. 이러한 곡 가운데 피아노 편성
이 있는 곡으로 "화려한 론도"(Rondo
Brillante, Op.29, 1834년), "화려한 카프리치오"
(Capriccio Brillante, Op.22, 1832년)
"세레나데와 알레그로 조코소"
(Serenade and Allegro Giocoso, Op.43, 1838년)이
있으며, Op.113과 Op.114는 콘체르트슈튀케(Konzertstucke)로
원래 클라리넷, 바세트 호른, 피아노를 위한 곡이었으나
멘델스존 생전에 관현악용으로 편곡되어 연주된 바 있다.

[실내악]
멘델스존은 성인이 되어 여러 실내악곡을
남겼는데, 이 가운데 여러 곡은 혹자가 그
의 큰 작품에서 결여하고 있다고 보는
강렬한 감정을 나타내고 있다.
특히 그의 마지막 현악 4중주곡인
현악 4중주 6번은 누이 파니(Fanny)가
죽은 뒤에 쓴 것으로, 강렬하면서도 감동적
이다. 다른 작품으로는 현악 5중주 두
곡과 클라리넷, 첼로, 비올라, 바이올린을
위한 여러 소나타 작품, 피아노 3중주
두 곡, 피아노 4중주 세 곡 등이 있다.
피아노 3중주 1번 D단조의 경우 멘델스존
은 전과 달리 동료 음악가(페르디난트 힐
러)의 조언을 받아 더욱 낭만적인
"슈만풍"으로 피아노 부분을 수정하여
곡의 효과를 높였다.


[성악]
멘델스존은 피아노가 반주하는 독창이나
이중창 등 여러 성악곡도 작곡하였다.
"노래의 날개 위에"와 같은 곡이 있다.

=======================================
하이든(오스트리아)이 죽은 해인 1809년
2월 3일 함부르크(Hamburg)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유명한 유태인 은행가, 조부 모제
스(Moses)는 이색적인 철학자였다. 펠릭스
는 네 남매의 둘째로서 장남이었는데 누나
파니(Fanny)도 풍부한 음악적 재능의 소유
자였다.

[혜택받은 음악 교육]
1812년(3세)에 함부르크가 프랑스군에 점령
되어 일가는 베를린으로 이주했는데, 여기
서 첼터(Carl Friedrich Zelter,
1758~1832)를 비롯하여 좋은 스승을 사사,
본격적인 음악 교육이 시작되었다.
1818년(9세), 공개석상에서 피아노를
연주하여 신동임을 인정받았다.


1822년 이래 자택에서 관현악을 연주하게된 뒤로는
그것을 위해 관현악을 쓰기 시작했으며,
1824년(15세)에 「교향곡 제1번」을 완성했다.



[음악가로서 입신]
더없이 혜택받은 환경에서 주도한 교육을
받은 멘델스존(독일)은 음악뿐만 아니라
회화와 문학에도 뛰어난 재능을 보였다.
1825년 파리 음악원장인 케루비니(Luigi
Cherubini, 1760~1842)의 권유로 음악가로
서 세상에 나갈 결심을 굳히고 로시니(이탈
리아), 알레비(Fromental Halevy,
1799~1862), 마이어베어 등의 음악가와도
사귀는 한편 1826년 베를린 대학에 입학하
여 문학과 고전 언어학 공부도 하였다.
이 해에 셰익스피어의 『한여름밤의 꿈』
을 위해 서곡을 썼는데, 이것은 17세의
작품이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정도의
높은 완성도를 나타내고 있다.



[바흐(독일) 부흥]
멘델스존(독일)은 이전부터 J. S. 바흐(독
일) 음악에 매료되어 있었다. 당시 바흐(독
일)의 작품은 거의 잊혀지고 있었는데,
1829년(20세) 「마태 수난곡(성악곡)」의
초연 100주년 기념으로 자신의 지휘로 상연
하였다. 파묻혀 있었던 이 명작을 재인식시
키려고 힘썼는데, 바흐(독일) 부흥은 그의
커다란 공적의 하나이다.

이 해에 그는 영국에 건너가 런던에서
여러 명사를 방문, 자작의 지휘나 연주로
호평을 받고 런던 필하모니 협회의
명예 회원으로 추천되었다.
베를린 악단(樂壇)에서 실력자 스폰티니
(Gaspare Spontini, 1774~1851)에게 호감
을 얻지 못하여 쌀쌀한 대접을 받고
있었던 멘델스존(독일)에게는 이 호평은
기쁨이 되어 그 후도 종종 영국을 방문한
바 있다.

[스코틀랜드에서 이탈리아로]
런던 방문 뒤, 그는 스코틀랜드 에든버러
의 홀리드에서 「교향곡 제3번」의 착상을
얻었으며, 또한 헤브리디즈(Hebrides) 군도
의 인상은 후에 서곡 「핑갈의 동굴」(관현
악곡)로서 결실된다. 이듬해 1830년(21세)
멘델스존(독일)은 이탈리아 로마에서의 사
육제의 소동과 그레고리우스 16세의 장엄
한 취임식의 인상은 1833년에 교향곡 제4번
(교향곡) 「이탈리아」(교향곡)로
결정되었다. 4년에 걸친 이 대여행은
창작면에서 커다란 수확을 가져왔으며,
로마에서 만난 베를리오즈(프랑스)나
파리에서의 리스트(헝가리), 런던에서
만난 필드(John Field, 1782~1837) 등
제일선의 음악가들과 교제를 맺는
계기도 되었다.

[라이프치히의 게반트하우스]
1834년(25세) 뒤셀도르프 시의 악장으로
임명되고 다시 1835년에는 라이프치히의
게반트하우스 관현악단의 지휘자로 취임하
였는데, 이후 이 도시는 그의 음악 활동의
중심이 되었다.
관현악단의 개혁은 노력한 보람이 있어
몇 년 동안에 유럽 제1급의 연주 단체로
만들어 낼 수가 있었다. 당시 16세이던
클라라 비크(Clara Wieck)를 쇼팽(폴란드)
에게 소개한 것은 이 라이프치히에서였으
며, R. 슈만(독일)과 만난 것도 여기서였다.

이듬해 1837년(28세) 총명하고 정숙한 아내
를 얻어 행복한 생활을 했으며 다섯 자녀
를 두었다. 1838년에는 슈만(독일)이 빈에
서 발견한 슈베르트(오스트리아)의 「교향
곡 제9번」을 초연했다. 1841년(32세)
프로이센 왕의 초빙으로 베를린 예술원의
음악부장으로 취임했는데, 역시 주위의
태도가 차가워 사임하려 했으나 왕의 특별
한 요청으로 유임하게 된다. 이 동안에도
창작 활동은 계속되어 1841년에는
피아노를 위한 「엄격한 변주곡」을 썼으
며, 이듬해에는 교향곡 제3번 「스코틀랜
드」(교향곡)도 완성, 라이프치히에서
초연되었다.


[라이프치히 음악원의 창설]
겨우 베를린 예술원직을 사임한 멘델스존
(독일)은 라이프치히 음악원의 설립을
기획하여 노력하던 중 작센 왕으로부터
자금을 얻어 실현시켰다.
그 자신이 피아노와 작곡을 가르치는 것
외에 슈만(독일)(피아노 · 작곡),
하우프트만(Moritz Hauptmann,
1792~1868 : 음악 이론),
다비트(Ferdinand David, 1810~1873 : 바이
올린) 등의 쟁쟁한 교수진을 갖추고 1843년
에 개교했다. 이 음악원은 독일 음악의
새로운 중심지의 하나로서 오늘날까지
계속되고 있다. 창작 활동도 순조로워
이전부터 프로이센 왕에게 의뢰받은 「한여
름 밤의 꿈」(관현악곡)을 위한 음악도
15년 전의 서곡을 포함하여 이 해에
상연되었으며, 명작 「바이올린 협주곡 e단
조(협주곡)」는 이듬해에 완성되었다.


[「엘리아」의 완성과 최후의 방영]
1844년(35세) 라이프치히에 귀임한 그는
또다시 창작 활동을 시작하여 오라토리오
「엘리아」의 완성에 힘을 쏟았다.
1846년(37세) 「엘리아」를 가지고
아홉번째의 영국 여행을 출발.
8월 버밍엄 음악제에서 초연했다.

그러나 대작의 완성과 그 초연을 위한
여행에 몹시 지쳐 귀국한 그는 지휘자와
음악 학교에서의 지위를 떠났다.
1847년 마지막 영국 여행중,
사랑하는 누나 파니의 급서 소식에 몹시
낙담하고 이것이 원인으로 신경 장애에
빠져 병상은 일진 일퇴했으나,
끝내 1847년 11월 4일 라이프치히에서
행복한 생애를 마쳤다.

[충족된 행복감]
음악가로서는 보기 드문 혜택받은 환경에
서 자란 멘델스존(독일)의 음악은,
이 사실을 반영해서 행복감에 넘쳤으며
때로는 충족된 사람만이 아는 희미한 감상
(感傷)을 띤다. 균형과 조화가 잡힌 작풍
은 따뜻한 인간적 공감을 불러일으켜
널리 애호되고 있다. 오랫동안 잊혀지고
있었던 바흐(독일) 작품의 부흥도 커다란
공적이며, 고전적 문헌에 대한 그의 깊은
조예와 풍부한 교양에 뒷받침된 인품은
그의 음악을 잘 나타내고 있다.
쇼팽(폴란드)이나 슈만(독일)을 비롯한
많은 음악가들과의 친교도 음악사를 이
야기함에 있어 잊어서는 안 될 사실이다.
=======================================
Jakob Ludwig Felix Mendelssohn
Bartholdy
(3 February 1809 – 4 November
1847), born and widely known as Felix
Mendelssohn, was a German composer,
pianist, organist and conductor of the
early Romantic period.

A grandson of the philosopher Moses
Mendelssohn, Felix Mendelssohn was born
into a prominent Jewish family.
Although initially he was brought up
without religion, he was later baptized
as a Reformed Christian. Mendelssohn
was recognized early as a musical
prodigy, but his parents were cautious
and did not seek to capitalize on his
talent.

Mendelssohn enjoyed early success in
Germany, where he also revived interest
in the music of Johann Sebastian Bach,
and in his travels throughout Europe.
He was particularly well received in
Britain as a composer, conductor and
soloist, and his ten visits there
– during which many of his major
works were premiered – form an
important part of his adult career. His
essentially conservative musical
tastes, however, set him apart from
many of his more adventurous musical
contemporaries such as Franz Liszt,
Richard Wagner and Hector Berlioz. The
Leipzig Conservatoire (now the
University of Music and Theater
Leipzig), which he founded, became a
bastion of this anti-radical outlook.

Mendelssohn wrote symphonies, concerti,
oratorios, piano music and chamber
music. His best-known works include his
Overture and incidental music for A
Midsummer Night's Dream, the Italian
Symphony, the Scottish Symphony, the
overture The Hebrides, his mature
Violin Concerto, and his String Octet.
His Songs Without Words are his most
famous solo piano compositions. After a
long period of relative denigration due
to changing musical tastes and anti-
Semitism in the late 19th and early
20th centuries, his creative
originality has now been recognized and
re-evaluated. He is now among the most
popular composers of the Romantic era.

(from 네이버 지식백과 삼호뮤직
naver.com wikipedia.org 등)


Composer, Conductor, influence(+) ~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C+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