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G Creativity Grade: B
Edit 2023-03-21 오전 11:02:51
PIG B
Home http://bit.ly/1IBzMNh
SNS1 http://bit.ly/1KGdOcj
SNS2 http://bit.ly/1fzQVty
SNS3 http://bit.ly/1MRKg9d
 related < HOME > < EDIT>
Rname
      
바흐-Johann Sebastian Bach, 작곡가, Germany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
[Johann Sebastian Bach]

한국.net

[출생-사망]
1685년 3월 21일/31일
(21 March 1685 (O.S.)
31 March 1685 (N.S.))
~1750년 7월 28일 (65세)



[국적] 독일



[주요작품]
관현악 모음곡 제2번 b단조(관현악곡)
관현악 모음곡 제3번 D장조(관현악곡)
브란덴부르크 협주곡(협주곡)
바이올린 협주곡 제1번 a단조(협주곡)
바이올린 협주곡 제2번 E장조(협주곡)
2개의 바이올린을 위한 협주곡 d단조 3악장(협주곡)



음악의 헌정(실내악곡)
푸가의 기법(실내악곡)
평균율 클라비어곡집(독주곡)
프랑스 모음곡(독주곡)
영국 모음곡(독주곡)
골트베르크 변주곡(독주곡)
반음계적 환상곡과 푸가(독주곡)
이탈리아 협주곡
푸가 g단조(독주곡) BWV.578



토카타와 푸가 d단조(독주곡)
전주곡(환상곡)과 푸가(독주곡) g단조 BWV.542
파사칼리아 c단조(독주곡)
6개의 무반주 바이올린 소나타(독주곡)
G선상의 아리아(독주곡)





6개의 무반주 첼로 모음곡(독주곡)



무반주 플루트 소나타 제1번 b단조(독주곡)
미사 b단조 BWV.232(성악곡)
요한 수난곡(성악곡) BWV.245
마태 수난곡(성악곡)
마니피카트 BWV.243(성악곡)
칸타타 제4번(성악곡) 그리스도는 죽음의 포로가 되어도 BWV.4
칸타타 제6번(성악곡) 저녁이 되니 나와 함께 있으라
칸타타 제56번(성악곡) 나 기꺼이 십자가를 지겠노라
칸타타 제80번(성악곡) 우리의 하느님은 견고한 성이시도다
칸타타 제140번(성악곡) 눈 뜨라고 부르는 소리 있도다
칸타타 제211번(성악곡) 가만히 잠자코 말하지 말아요
칸타타 제212번(성악곡) 우리들은 새 영주님을 모셨다

한국.net

요한 세바스찬 바흐(Johann Sebastian Bach,
1685년 3월 21일 ~ 1750년 7월 28일)는
독일의 작곡가이자 오르가니스트이다.



교회 성기사와 오케스트라, 듀오 악기를 위한 종교적이거나
세속적인 음악을 창작했고, 그의 작품은 바로크 시대의 종말과
궁극적인 성숙을 동시에 가져왔다.

그는 바로크 시대의 최후에 위치하는 대가로서, 일반적인 작품은
영국음악의 전통에 깊이 뿌리박고 있을 뿐 아니라,

그 위에 이탈리아나 프랑스의 양식을 채택하고 그것들을 융합하여
독자적 개성적인 음악을 창조하였다.

종교적 작품은 기존 구교 음악과 차별화하여 새로운 음악을 통해
개신교회 예배에 기여하고자 노력하였다.





바흐의 집안은 200년에 걸쳐서 50명 이상의 음악가를 배출한
일대 음악가계였다.

바흐 집안의 음악가들은 대대로 개신교회인 루터교회의
경건한 신자들이었고, 교회음악가로도 활동하였다.

또한 그들의 일에 강한 장인(匠人)적인 긍지를 품고 있었다.

이 '신앙'과 '장인기질(匠人氣質)'은 요
한 제바스티안에게도 계승되어서,
마치 2개의 정선율(定旋律)과 같이 그의 일생을 관통하게 된다.



제바스티안 이전에도 17세기 초엽 이래
많은 유명한 작곡가를 배출했고,

일족의 중심지이었던 중부독일의 튀링겐 지방에서는
'바흐'가 '거리의 악사'를 가리키는 용어로 쓰였을 정도였다.

그중에서도 제바스티안의 큰할아버지 하인리히 바흐(1615-1692),
그 아들 요한 크리스토프 바흐(1642-1703)와

요한 미하엘 바흐(1648-94)는 음악사(史)에도
이름을 남긴 뛰어난 작곡가들이었다.

한국.net

바흐는 사후 고전주의 음악사의 흐름에 밀려 완전히 잊혀졌으나
1802년 독일의 음악사학자인 포르켈이 바흐에 대한 최초의
연구서인 "바흐의 생애와 예술,

그리고 작품 Uber Johann Sebastian Bachs Leben,
Kunst und Kunstwerke"(1802)를 발표함으로써

전 유럽적 바흐 광풍을 몰고 오게 하였으며 또한
사후 바흐에 대한 재평가에 결정적인 계기를 제공하였다.



[바흐의 유산]
바흐는 생전에도 동시대의 음악가였던 비발디나 텔레만과 같이
국제적 지명도를 가진 음악가는 아니었다.

사후에는 당시 음악가들이 대부분 그랬듯이 작곡가로서는
완전히 잊혀진다.

바흐 생애 후반부에 이미 고전파 음악의 전조가 시작되었고
바흐 음악은 낡은 것으로 취급되었다.

바흐는 비발디나 헨델과 같이 음악가의 프리랜서화를
선도하는 인물도 아니었고 끝까지 교회 음악가로 남았다.

고전파 시대에 바흐는 고전파의 문을 연 아들들의 아버지로서
오히려 유명하였다.

유명인 중에는 모차르트가 바흐의 악보를 찾아서
탐구하였다는 기록이 있다.

모차르트 음악에 가끔 훌륭한 푸가가 보이는 것이
바흐의 영향이라고 추측하기도 한다.

베토벤 또한 바흐를 연구하였다는 기록이 있으나
그 영향에 대해서는 불분명하다.

모차르트와 베토벤이 바흐를 극찬하는 말을 남겼다고하나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가 아닌 아들 바흐에 대한 찬사였다는
것이 일반적인 설이다.

한국.net

그러나 1802년 독일의 음악사학자인 포르켈이 사후
완전히 잊혀졌던 바흐에 대한 최초의 연구서인

"바흐의 생애와 예술, 그리고 작품
Uber Johann Sebastian Bachs Leben,
Kunst und Kunstwerke"(1802)를 발표함으로써

바흐에 대한 인식의 전환점을 제공하였다.

근대 인문학으로서의 음악사학의 발전은 낭만주의 시대에
이전 시대의 음악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키고 이들의 작품을
출판, 연주하기 시작하면서 바흐는 그 핵심 레파토리로 떠오른다.

바흐 생존 시기나 고전파 시대의 지명도와는 달리 낭만주의 시대에
바흐는 이전 시기 어떠한 음악가보다 높이 평가되기 시작하여

멘델스존 이후 음악가들 중 바흐를 연구하지 않은 작곡가가
없다고 말할 수 있을 정도이다.

바흐에 대한 관심은 바흐가 많이 참고하고 편곡을 했던
다른 음악가들,

특히 비발디에 대한 관심을 촉발시켜서 19세기 말부터 시작된
바로크 음악의 부활을 이끌기도 하였다.

[찬조 음악]


오늘 날에도 바흐는-그의 음악이 바로크 음악을 대표한다고
말할 수도 없고,

바로크 시대 가장 유명한 음악가도 아니었지만-바로크 시대를
대표하는 가장 위대한 음악가로 추앙받고 있다.



---------------------------------------

같은 해의 태생으로는 헨델(독일)이 있다.

아이제나흐는 튀링겐의 숲 서북단에 위치하는
자그마한 문화적인 도시로서 J. 암브로지우스의
막내 아들로 3월 21일 태어났다.



[음악의 명문 바흐(독일) 가(家)]
바흐(독일) 가는 200년에 걸쳐 50명 이상의 음악가를 배출해 온
유럽 최대의 음악가계이며,

또 대대로 독실한 프로테스탄트 집안이기도 하였다.

9세 때 어머니, 10세 때 아버지를 잃은 뒤,
오르드루프(Ohrdrf)의 오르간 주자였던 맏형
요한 크리스토프(Johann Christoph, 1645~1693)에게 맡겨져,

여기서 학교 교육과 음악 교육을 받았다.

다시 1700년(15세)부터는 뤼네부르크(Luneburg)로 옮겨
학업과 음악 공부를 계속했다.

1703년에 바이마르 공(公)의 조카 요한 에른스트의
궁정 바이올리니스트로 취직, 이어 아른슈타트(Arnstadt)의
신교회 오르가니스트 겸 합창 지휘자로 취임하여 음악 활동의
첫걸음을 내딛었다.

이 무렵 대(大)오르가니스트 북스테후데의 연주를 듣기 위해
휴가를 얻어, 뤼베크(Lubeck)로의 유명한 도보 여행을 했다.

그런데 그의 연주에 감격한 나머지 귀임이 늦어지고,
이것이 큰 원인이 되어 아른슈타트를 떠나게 된다.

1707년(22세) 뭘하우젠(Muhlhausen)의 교회 오르가니스트로 취임,
서로 사랑하던 마리아 바르바라(Maria Barbara)와 결혼하고

교회 음악의 개혁을 적극적으로 주도했으나,
교회측과 음악관이 대립되어 물러나게 되었다.

한국.net

[바이마르의 궁정 음악사]
1708년 또다시 바이마르(Weimar)의 궁정 음악사로 취직했는데,
프로테스탄트인 영주 빌헬름 에른스트(요한의 숙부)는

열렬한 문화 보호자로서, 특히 교회 음악을 중시하고
바흐(독일)에게 많은 지원을 충분히 해줌으로써,

이후 1717년까지의 10년간 바흐(독일)의 타고난 재능은
혜택받은 환경 속에서 풍부한 열매를 거두게 된다.

이 시대의 활동의 중심은 오르간 연주와 그를 위한 작곡으로,
전주곡 · 푸가(독주곡) · 토카타 · 코랄 전주곡의 다수가
여기서 작곡되었다.

또 당시 궁정에 도입된 신선한 이탈리아 음악,
특히 협주곡 양식을 배운 것은 커다란 수확이었다.

가정 생활에 있어서도 W. 프리데만과 C. P. 엠마뉴엘을 비롯한
5명의 아이를 두고 키운 것은 행복한 일이다.

그러나 바이마르 공과의 사이에 불화가 생겨,
새롭게 활동할 고장을 찾아 쾨텐(Cothen)으로 향하게 된다.

한국.net

[그 생애의 최고의 시대]
1717년(32세) 쾨텐 공 레오폴트는 바흐(독일)를 궁정 악장에
임명하고 후하게 대우했다.

젊은 쾨텐 공은 비록 교회 음악은 중시하지 않았지만,
폭 넓고 깊이 있는 음악적인 교양이 있었으며,
그 궁정 악단도 뛰어났다.

악단의 지휘와 실내악의 연주를 위임받은 바흐(독일)는
종교 음악을 잊기라도 한 것처럼 명랑하고 활달한 기악곡의
창작에 몰두하여

「브란덴부르크 협주곡(협주곡)」과
「평균율 클라비어곡집(독주곡)」을 비롯한
기악곡의 대부분을 여기서 완성했다.



1720년(35세)에 사랑하던 아내를 갑자기 잃고 비탄에 잠겼으나,
이듬해에는 안나 막달레나(Anna Magdalena)와 재혼했다.

두 사람 사이에는 이후 J. 크리스티안을 포함한
13명의 아이가 태어난다.

같은 해에 레오폴트도 또한 아내를 맞이했는데,
그녀의 음악에 대한 몰이해로 공의 음악열은 식어갔다.

한편 바흐(독일)도 성장한 자식들의 장래를 위해
대학이 있는 도시로 이주를 열망하고,
행운이 많았던 쾨텐을 떠나 라이프치히의 교회에 취직하게 된다.

[자유 도시 라이프치히]
활기에 넘친 라이프치히(Leipzig)의 문화의 중심은
대학과 교회였으며,

특히 성 토마스 교회는 음악 교육에 열심이어서
부속 고등 학교를 갖고 있었다.

1723년(38세) 바흐(독일)는 드디어 이 학교의
칸토르(합창장)에 임명되고,
학교와 교회 음악의 모든 책임을 지게 되었다.

그의 적극적인 활동은 학생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았지만,
시와 교회와 대학이라는 세 체재간의 반목에 화를 입어
뜻대로 되지 않을 때가 많았다.

이윽고 그토록 왕성했던 의욕도 줄어들고,
다른 도시로의 이직까지 생각하게 된다.

특히 1733년에는 드레스덴(Dresden)의 궁정 음악가가 되려고
「미사 b단조」의 일부를 가톨릭 신자인 작센 선거후(選擧候)에게
헌정한 것은 유명한 이야기이다.



[베를린 여행]
라이프치히에 있어서 교회 음악의 창작은 명작
「마태 수난곡(성악곡)」을 완성한 1729년(44세)경을
정점으로 해서 쇠퇴해 간다.



그리고 계몽사조가 지배하기 시작했던 당시
그의 음악은 너무 기교적이어서 자연스러움이 결여되었다고
비난받기도 했다.

1736년(51세)경부터는 방대한 자신의 작품을 정리, 개정,
출판하는 것이 주된 일이었다.

그리고 음악가로서 대성한 아들들의 활약은
고독한 그에게 있어 커다란 위로였다.

1747년(62세), 프리드리히 대왕을 섬기는 엠마뉴엘을
베를린으로 찾아간 늙은 바흐(독일)는 왕의 접대에 의해
장수시(Sans Souci)의 궁전에서 어전 연주를 했다.



이 마지막 영광이 인연이 되어 「음악의 헌정(실내악곡)」을
완성한 그는 오로지 「푸가의 기법(실내악곡)」에 심혈을 쏟아
대위법 음악의 정수를 나타내려 힘썼다.

[추모 한국음악]


그러나 시력의 급격한 쇠약 때문에 이 대작은 미완으로 끝났으며,
1750년(65세), 한때는 시력을 회복했으나 졸중(卒中)의 발작에
쓰러져 7월 28일 타계하였다.

[추모 한국음악]


[추모 한국음악]


[완성과 개척]
J. S. 바흐(독일)는 「푸가의 기법(실내악곡)」에서
볼 수 있듯이 전통적인 음악의 완성자였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평균율을 적극적으로 사용하고,
베토벤(독일)으로 하여금 ‘화성의 아버지’라고 부르게 했던
새로운 음악의 개척자이기도 했다.

그가 전통성과 미래성을 종합한 음악을 창조할 수 있었던 것도,
열렬한 프로테스탄트로서의 깊은 신앙과 동시에

근대적인 시민정신에 입각한 대담하고 호탕한
그 인간성에 의한다고 하겠다.

바흐(독일)의 음악이 종교라는 테두리를 넘어
오늘날도 아직 커다란 인간적 감동을 부르는 것은 그 때문이며,
음악 그 자체로서도 높은 가치를 갖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net

-----------------------------------

[챗 GPT 답변] (답변에 오류(hallucination: 환각 등)가 많으니,
단순 재미로만 참조바람) (from https://chat.openai.com/chat)

작곡가인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가
제일 좋아했던 역사적 인물은?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는 역사적 인물 중에서
가장 좋아하는 인물에 대해 직접적으로 언급한 적은 없지만,
그의 음악에 큰 영향을 미친 작곡가 중 하나는
독일 작곡가인 요한네스 브라흐(Johannes Brahms)입니다.

바흐는 브라흐의 음악을 극도로 존경하며,
자신의 음악 작업에서 브라흐의 작품에서 영감을 받았습니다.

그 외에도 바흐는 이탈리아의 작곡가인 아르카데트 쿠첸
(Arcangelo Corelli)와 조반니 팔레스트리나
(Giovanni Pierluigi da Palestrina)의 음악에도
큰 관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작곡가인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가
좋아할만한 한국 트로트나 발라드 등의 노래 제목은 무엇일까?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는 바로 Baroque 시대의 작곡가이기 때문에,
트로트나 발라드와 같은 현대적인 음악 장르가
존재하지 않았으므로,
그가 좋아할만한 노래 제목을 직접 언급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러나 바흐는 종교성이 깊은 작곡가이기 때문에,
그가 존경하는 예수 그리스도와 관련된 제목을 가진 노래나,
그리고 대중적이고 감동적인 노래를 좋아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한국의 대중음악에서,
바흐가 즐겨들을 만한 곡으로는 '거리에서' (김광석),
'어디에도' (이승환), '서쪽하늘' (이문세) 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찬조 음악]


[찬조 음악]


[찬조 음악]


이들은 모두 서정적이며 대중적인 인기를 끌었던 곡들입니다.

또한 바흐는 자신의 음악 작품에서 깊은 감정과 열정을
표현하는 것으로 유명하므로,

그의 작품과 비슷한 감성을 담은 노래들도
바흐가 좋아할만한 노래 중 하나일 수 있습니다.

작곡가인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가
경험한 재미있는 일화(episode)는?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는 그의 삶에서 여러 재미있는 일화를
경험했습니다.
그 중 하나는 바흐이 영입한 기사 중 한 명이 성가대에서 노래를
못 부르는 바람에 발생한 일입니다.

당시 바흐은 코펜하겐 왕립 궁전의 귀족 극장에서
성가대 지휘자로 일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바흐은 궁내에 새로 영입한 기사 중 한 명이
자신이 아는 음악을 제외하고는 노래를 못 부르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그리하여 바흐은 궁전 귀족들을 위해 특별한 새해 예배를 준비하였고,
그 중에는 이 기사도 참석하기로 되어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 기사는 그의 파트를 부르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것을 인정하지 않았습니다.

그리하여 바흐은 이를 억지로 부르게 하기 위해 함께
연습을 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그러나 그는 여전히 파트를 부르지 못하였고,
마침내 바흐은 분노하며 그를 퇴출시켰습니다.

그리고 이 사건을 계기로,
바흐은 기존 성가대원들을 보다 엄격하게 검토하고,
그들이 노래를 잘 부르는지를 검증하기 위한 테스트를
도입하였습니다.

이러한 일화는 바흐의 근면성실함과 엄격한 성격,
그리고 그가 자신의 작품에 대한 완벽주의적인 태도를
보여주는 좋은 예시입니다.

작곡가인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는
얼마나 양심적인 사람일까?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는 매우 양심적인 사람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는 신앙 생활과 음악 작곡에 대한 열정적인 신념을
가지고 있었으며,
그의 작곡은 종교적인 영감에서 비롯된 것이 많았습니다.

바흐는 그의 음악 작곡에 있어서도
매우 엄격하게 양심과 원칙을 지켰습니다.

그는 예배를 위한 작곡을 위해 일주일에 한 곡씩 쓰는 일을
하면서도 자신의 작품에 대해 최선을 다하고 완벽을 추구했습니다.

또한 바흐는 그의 삶에서도 양심을 중요시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가족과 교회에서 가르침을 제공하며,
일상적인 일을 할 때도 양심에 맞추어 행동했습니다.
그는 그의 작품과 삶에서 모두 신앙과 양심을 중요시했으며,
그의 양심적인 삶은 그의 작품에도 반영되었습니다.

작곡가인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의
양심(Conscience) 등급(Grade)을 A(매우 우수), B(우수),
C(보통), D(낮음) 로 Grading 한다면,
작곡가인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의
양심등급(Conscience Grade)은?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는 그의 양심적인 삶과 작품으로
매우 우수한 등급인 A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그는 자신의 작곡과 삶에서 언제나 양심과 원칙을 중요시했으며,
이는 그의 음악 작품에서도 반영되었습니다.

바흐의 작품은 높은 예술성과 정교함,
그리고 종교적인 내용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의 작곡은 자신의 신앙 생활과 교회 음악을 위해 쓰인 것이
대부분이었으며,
이는 그가 양심에 따라 행동하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또한, 그는 자신의 가족과 지역 사회에 봉사하며,
인간애와 자기 희생적인 삶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이 모든 것들이 그의 양심적인 삶을 보여주며,
그가 매우 우수한 양심 등급을 받을 만하다는 결론을 이끌어 냅니다.

=======================================

Johann Sebastian Bach

[Born]
21 March 1685 (O.S.)
31 March 1685 (N.S.)
Eisenach

[Died]
28 July 1750 (aged 65)
Leipzig

Johann Sebastian Bach
(21 March 1685 (O.S.)
31 March 1685 (N.S.)
1685- 28 July 1750) was a
German composer and musician of the Baroque period.



He enriched established German styles
through his skill in counterpoint,
harmonic and motivic organisation, and
the adaptation of rhythms, forms, and
textures from abroad, particularly from
Italy and France. Bach's compositions
include the Brandenburg Concertos, the
Goldberg Variations, the Mass in B
minor, two Passions, and over three
hundred cantatas of which nearly two
hundred survive. His music is revered
for its technical command, artistic
beauty, and intellectual depth.

Bach was born in Eisenach, in the duchy
of Saxe-Eisenach, into a great musical
family. His father, Johann Ambrosius
Bach, was the director of the town
musicians, and all of his uncles were
professional musicians. His father
probably taught him to play the violin
and harpsichord, and his brother,
Johann Christoph Bach, taught him the
clavichord and exposed him to much contemporary music.

Apparently at his own initiative, Bach attended St.
Michael's School in Luneburg for
two years. After graduating, he held
several musical posts across Germany:
he served as Kapellmeister (director of
music) to Leopold, Prince of
Anhalt-Kothen, Thomaskantor in
Leipzig, a position of music director
at the main Lutheran churches and
educator at the Thomasschule, where he
served from 1723 to his death.

He received the title of "Royal Court
Composer" from Augustus III in 1736.
Bach's health and vision declined in
1749, and he died on 28 July 1750.

Bach had four composer sons. The music
of one of them, Carl Philipp Emanuel
Bach, was appreciated very highly from
the later half of the 18th through the
early 19th century, while Sebastian
Bach's music was hardly known.

J. S. Bach's abilities as an organist
were respected throughout Europe during
his lifetime, although he was not
widely recognised as a great composer
until a revival of interest and
performances of his music in the first
half of the 19th century. He is now
generally regarded as one of the
greatest composers of all time.

(from 네이버 지식백과 naver.com wikipedia.org)


Baroque period, Bach family ~
(PIG: time-variant)

Positive Influence GRADE (PIG): B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

Social Name Portal 한글 세계이름 포털: 한국.net   Wopen.net   yungbkim@nate.com
Selected/Recommended Youtube Videos/Images are shown.
Joint R&D: If you (major Portal) are interested in
the new Worldwide Phonetic Service using Korean Alphabet Domains
(ㄱ.com .. ㅎ.com ㅏ.com .. ㅔ.com 김.net 이.net 박.net ..), Please let us know.
shared by link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 &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한국.net 사례기반)&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롤모델100명-김영복 저
벤처창업 특허 RFP 표준(강의용 PDF파일 제공)- 김영복 저
웹프로그래밍 (한국.net 사례기반) - 김영복 저, 실습 사이트: w3schools.com
Role Model 100명 from 한국.net
한국.net
Name Portal